광고

일본체험수기

어떻게 이런 일이?! 도와주세요!!!

  • LV 1 빈속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4171
  • 2014.02.15 13:29
사정에 의해서 반년동안 일본에 있는 집을 비우고 중국에 가 있었습니다.
 올해 1월말에 일본에 들어와서 집문을 열어보니 누군가 나의 집에 살고 있었습니다.
 인차 집주인한테 전화해서 물어보니 본인의 제일 친한 친구를 며칠 내 집에서 살게 했대요.
 집주인과 부동산 사장은 귀화한 한족. 집세는 꼭꼭 냈는데.....

 집에는 내 재산은 거의 없고 왠 남자와 여자의 속벌이랑 널려있고 지저분하고 더러운 냄새가 났습니다.
 재철이에는 아침에 먹다남은 만두가 있었고 치솔 4개, 모르는 사람의 노트북이랑 옷이랑 있었습니다.
 여기에 산 사람들이 내 재산을 다 도적질하고 내 옷이랑등 물건을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필요없는 옷이랑 은 베란다에 던져서 다 젖어서 냄새가 났고.......금고는 부셔서 안에 돈과 중요한 서류를 다 가져갔습니다.

 집주인이 만나서 얘기하자고 해서 집을 잠간 비울새에 이 범인들이 또 집에 들어와서 자기 물건을 챙기고 달아났습니다.
 
경찰에는 신고 했고 변호사와도 상담중이지만  ....이번 설은 참 기가 막히고 힘들었습니다.

내 집에서 수도,전기,가스,인테넷을 개통해가지고 몇달동안 뻔뻔스럽게 살았답니다.

이제와서  집주인은 지금 책임을 질까봐 자기는 이 범인들을 모르는 사람들이라고 잡아떼고 있습니다.

지금 이 범인들의 우편물이 그냥 오고 있는데
그중에 한사람은 조선족 남자이고 쉼터에서 음식을 오다한적 있는것 같습니다.
이름이  SUI  HAN SHU 인것 같습니다.
만약에 본인이 이글을 본다면 저한테 연락을 해서 해설해주기 바람니다.
지금 집주인은 경찰한테 댁이 열쇠를 복사해서 모든걸 다 훔치고 달아났대요.
나는 꼭 그렇다고는 믿지 않습니다.
경찰이 댁을 찾고 있으니 언젠간 찾아내겠죠.
 NTT  iphone5s계약 하가끼가 그냥 오고 있으니....

 여러분 이럴땐 어떻개 해야 한는지 좀 도와주세요.

추천 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3빈속
  • MP : 6,243
  • SP : 0
XP (85%)
Lv 3
LV 1 청ㄱㅐ구리
관건은 집주인이나 부동산 사장일것 같습니다만,..

그자들을 족쳐야 합니다. 그자들이 제일 잘 알고 있을겁니다!!!
LV 1 최르스윌리스
일단 마음 가라 앉히고, 경찰과 변호사로 해결하세요. 그외는 방법이 없을것 같습니다.

이번 일을 경험으로 삶고, 뭐니 뭐니해도, 중국사람(귀화 포함) 부동산하고 역히지 않는것이 좋을것 같습니다.
가격이 싸다고, 말이 잘 통한다고, 등등으로 인해 다니는 사람들이 많지만, 그래도 조금 비싸더라도, 일본 부동산과 계약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유학 시절에 저도 빈속 님과 비슷한 경험을 한적이 있어서, 그후로 부터 일본 부동산과 계약하고 현재 까지 살고 있습니다.
하나는 하나, 둘은 둘, 확실하니깐, 나중에라도 마음이 편안합니다. 눈감아 준다고 슬쩍 해결되어도 나중에 언제 무슨일로 닥칠지 모르니깐요.
마지막으로, 일이 잘 해결 되었으면 합니다.
LV 1 빈속
내가 족칠 권력이 없죠.
 경찰이 나서야 하는데.... 느릿느릿.....외국인 더우기 중국사람이여서....
 제가 그냥 경찰 찾아가서 시끄럽게 해야 움직입니다.
 경찰도 증거가 없으면 집주인을 함부로 대하지 못합니다.
 변호사 찾으니깐 증거부터 갖고 오라지...
속이 답답하고 터져셔 죽게습니다.
이런 억울한 봉변,날벼락.
LV 1 파룬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날수 있어요. 소름끼치고 어이없네요.

일본의 변호사가 안된다면 조선족 변호사를 찾아보세요.
증거라면 집 곳곳을 사진 찍었어야 했어요.
그리구 금고도 사진 찍어서 증거로 남겼어야 했는데... 

위에 한족 두사람이 책임이 있는거 분명한데...
LV 1 sunshine
님 사정이 참 딱하네요. 급해마시고 차근차근 해결보세요. 님 글을 보면 증거들은 거의 회손된 상태군요. 문을 열자마자 그런 정황이면 즉시 경찰에 신고하고 현장을 보호해야 해요. 지금 님이 더 할수 있는 일을 제나름대로 생각한거 적는다면 살고 있는 도시의 외국인지원센터, 인권보호단체, 여성이라면 여성보호단체, 구약소 , 시약소 같은 행정서나 시민단체에도 도움을 청해보세요. 그 단체의 직원과 같이 경찰에 가서 경찰에 압력을 가한다면 님 혼자보다 낫지 않을가 생각해요.
변호사가 움직여주지 않는다고 말하시는데, 님정황은 그닥 의로받고 싶지 않는 케이스죠. 고깝게 듣지 마세요. 증거가 회손된 상황에서 변호사를 움직여 증거를 확보하려 하시는데  변호사는 수사를 하지 않아요. 
경찰이 이사건은 뭐로 입건했는지 님글에서 읽을 수 없네요. 절도사건으로 입건했다면 범인이 잡힌다음에야 비로소 변호사를 움직여 누구한테서 배상받을것인가를 결정하세요.
LV 1 빈속
집 들어서자마자 경찰을 불렀죠. 그런 현장보호는 커녕 그냥 사진 한장도 안찍고 다 가버렸죠.
살았던 사람들의 은행통장, 모든것이 그대로 있죠.
집주인이 경찰앞에서도 본인이 사람을 두주일 들여났다고 승인했고 ......그런데 지금은 그런적 없대요.
증거는 완전 충분하죠.
관련된 사람들은 다 핸드폰 바꾸고, 받지 않고 달아나고...
조사만 하면 되는데    재판해봤자 이기는 케이스일것 같은데
경찰,변호사는 안 움직이고  나는 조사할 권력이 없고...
답답해서 터질것 같습니다.
LV 1 심심프리
증거랑 있는데 부동산이구 경찰이구 안움직여주무 여론에 퍼뜨리는것두 방법이라구 생각함니다

일으 잘 해결시키길 바람니다
LV 1 축하
어디서 사시는지 모르지만 일본에 시골경찰들은 외국피해자에대해 별로협조안하는 경향이 많은 같습니다.
LV 1 東京夜空
まず、解決に繋がる方向性を決めましょうか・・・
現状だと大家さんは「明」彼らは「暗」です。つまりコンタクトを取れるのは大家さんだけです。
そもそも、彼らを住ませたは大家さんですし、放置したのも大家さんです。大家さんの責任で、主犯人です。
大家さんに死ぬ気で噛み付きなさい。本件に関して、解決の鍵は大家さんです。

解決の方法としては・・・
大家さんに損害賠償としてある程度の金額を要求してください。 
あなた自身が彼らとコンタクトを取るのではなく、大家さんをビリッジ役割として利用し彼らを追い詰めるのです。
今回の事を最小限に収めたい大家さんなら自分でその金額を支払う可能性もあり得ます。

ただし大家さんが素直に、要求に応じるとは思いませんね・・・
そのときは、メディアを利用して大家さんを制御してください。(お金くれなかったら、メディアに今回のことを暴露しますよと)
商売人として、お客さんからの悪い評価は命取りとも言えます。その評価を伝えるのは記者です。

まず、警告です。
警告を無視するなら、記者を連れて行ってください。
日本にある 日、中、韓いろんな新聞社、雑誌、テレビメディアに今回の事情をメールで送ってください。(不動産名を明記せずに)
こんな、あり得ない、面白いネタに飛びつくメディアが必ずいるでしょう。
各メディアのメール宛の集めに苦労しそうなら、アルバイトとして出してください。5000円ぐらいで十分では?
それに、プラスfacebookなどのSNSでの拡散。


裁判は、最終的の手段として視野に入れてください。
彼らが素直ならさっさと片つけると思いますが、現状から見て、それは極めで難しいですね。
非協力的の大家さん、住所特定できない彼ら、、、長期戦になると精神的金銭的に厳しくなります。
ですので、最初から裁判にかけると言うのではなく、話し合いの解決が望ましいと思いますよ。

そして、警察ですが、確かに外国人の被害には冷ややかな態度を取ります。
但し、粘り強く、常連になるぐらい、話題になるぐらい、同情を買うぐらい、関心を集めるぐらい、警察所を尋ねなさい。
もし、会社の日本人社長、会社所属の弁護士などほか、日本人の知り合いが居るならば一緒に行ってください。

最後、
・かならず、賠償してもらうぞ~と!強い気持ちではなく、中道半端な気持ちで始めるなら、この辺でやめて、ほかのところに引越しなさい。
・やるからには、感情的にならず冷静に、粘り強くです。
・身の安全の為、その家を出てください。大家さんと会うときは男性と一緒に。
・彼らの所有物は、ほかの場所に保管してください。
・彼らのもの全てを写真に収めてください。
LV 1 빈속
정말 너무 감사합니다 . 저도 기븐나쁜 이런 일로 질질 끌고 싶지 않아서 오야를 만나서 얘기 해봤죠
 내 재산을 어느정도 찾아 달라고 그러면 오야는 배상금을 일부분만 내면 된다고....
오야는 본인은 책임이 없으니 배상금을 주는것 당치 않는 소리!
나를 동정해서 새로 집 찾으면 중개비만 + 보증금을 돌려주겠대요.

 언어만으로 해결될 문제 같지 않습니다.
LV 1 행복한남자
그까짓꺼 해 받으면 속이 풀립니까?

끝까지, 그 똥뗴늠음 지옥에 떨어 뜨리세요...

완전 싹싹 빌게 만들어 놓구,,, 메디어에 폭로 해버리세요...

똥떼늠들의 추악한 사기현장,,,

똥뗴늠들이 핸드폰, 전화카드, 부동산 중계, 일자리 소개 ... 이러면서 얼마나 많은 사기치는지....

같은 중국 사람을,,,,,,,
LV 1 아로마1
メディアの力を貸した方がいいと思います。 メディアが動いたら、警察ももっと積極的になれると思います」
LV 1 천리마
* 비밀글 입니다.
LV 1 ROAL
【 マスメディア連絡先一覧 】
※印刷してお茶の間の目の付く所に貼ってください(≧ω≦)b
おかしな報道には抗議を!
良い報道にはエールを!
【テレビ局、関連】
●NHK TEL.0570-066-066 http://www.nhk.or.jp/css/goiken/mail.html
●日本テレビ TEL.03-6215-4444 http://www.ntv.co.jp/staff/goiken/form.html
●TBS TEL.03-3746-6666 http://www.tbs.co.jp/contact/
●フジテレビ TEL.03-5531-1111 http://www.fujitv.co.jp/response/index.html
●テレビ朝日 TEL.03-6406-5555 http://www.tv-asahi.co.jp/contact/
●テレビ東京 TEL.03-5470-7777
http://www.tv-tokyo.co.jp/index/company/goiken.html

【新聞、雑誌他】<全国紙>
●朝日新聞 03-3545-0131 kouhou@mx.asahi-np.co.jp
●読売新聞 03-3242-1111 webmaster@yomiuri.co.jp
●毎日新聞 03-3212-0321 webmaster@mainichi.co.jp
●産経新聞 03-3231-7111 opinion@sankei-net.co.jp
●日経新聞 03-3270-0251 webmaster@nikkei.co.jp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55 생각할수록 짜증나는 일 12 8년째아줌마 09.21 4499
10354 처음 해본 데이트 33 까탈레나 08.21 5832
10353 일본와서 놀란일(혹 탄복한일) 48 가짜천사2 08.11 7089
10352 연변맛이 그립다. 5 dio 08.03 2556
10351 転職活動終了 38 붉은쥐 07.25 4055
10350 제8기치바옥타 차세대무역스쿨 참가후기 제6편 - 역시 7/20 이튿날 오전 6 도라지쨩 07.21 2431
10349 제8기치바옥타 차세대무역스쿨 참가후기 제5편 - 7/20 이튿날 오전 도라지쨩 07.21 1720
10348 제8기치바옥타 차세대무역스쿨 참가후기 제4편 - 7/19 첫날 오후 두번째강… 도라지쨩 07.21 1603
10347 제8기치바옥타 차세대무역스쿨 참가후기 제3편 - 7/19 첫날 오후 도라지쨩 07.21 1719
10346 제8기치바옥타 차세대무역스쿨 참가후기 제2편 - 역시 7/19 첫날 오전 도라지쨩 07.21 1874
10345 제8기치바옥타 차세대무역스쿨 참가후기 제1편 - 7/19 첫날 오전 도라지쨩 07.21 2045
10344 여행이나 바다 자주 다니시는 분들 좋습니다 07.21 1562
10343 일본생활 개념 7 바다남자 07.17 3507
10342 사이타마 이와츠키区 増長길에... 3 V777V 07.10 2169
10341 투: 『중국국제항공 타고 중국 가면서 개고생 했다』쓴분 11 항우 07.09 3004
10340 후쿠오카 - 연길 항공사 1 브루스윌리스 06.27 2723
10339 중국국제항공 타고 중국 가면서 개고생 했다 18 붉은시계 06.26 4597
10338 조선민족과 김치 12 그리운고향아 06.26 2730
10337 【일본에서 자식분을 키우시는 조선족부모님들에게.】 76 일항사 05.26 7791
10336 【일본에서 연길로 집갈때】일본-상해(혹은대련)-장백산-택시-연길 이코스가 어… 21 일항사 05.15 4514
10335 이런 정보 들었거나 아시는분 2 탕자 05.01 3435
10334 4/19 치바옥타 노미까이 신비사건 (4) - 계시 2 도라지쨩 04.22 2797
10333 4/19 치바옥타 노미까이 신비사건 (3) - 김동림회장님의 경험담 발표 3 도라지쨩 04.22 2427
10332 4/19 치바옥타 노미까이 신비사건 (2) - 허영수회장님의 경험담 발표 3 도라지쨩 04.20 2415
10331 4/19 치바옥타 노미까이 신비사건 (1) 도라지쨩 04.20 2451
10330 매일 매일 눈물로 보냄니다 어찌할까요 14 든든하게2 04.18 7214
10329 会社解散 7 붉은쥐 04.09 3534
10328 살면서 느끼면서 ㅡ친구ㅡ 10 은방울꽃 04.03 3232
10327 日本の世界遺産一覧 5 일항사 03.27 1931
10326 귀화후.. 11 yamamoto 03.26 5356
10325 일본에 있는 사람들 11 빠빠루빠편 03.12 4375
10324 일본은 수도를 옮겨야 한다 5 붉은시계 03.10 2592
10323 일본인 부하를 다스리는 분들 15 탕자 02.24 4150
10322 어떻게 이런 일이?! 도와주세요!!! 14 빈속 02.15 4172
10321 사람 참 무섭습니다. 36 쉼터맘 02.14 7079
10320 パークタウン東綾瀬団地 1 8Clover8Miffy8 02.03 1774
10319 연변음력설야회에 대한 소감 15 아사히도라이 02.03 3326
10318 여기가 일본이였다1---- 일본행 6 8홀로서기8 01.31 2994
10317 고향이 사무치게 그립다!!! 12 아사히도라이 01.28 2941
10316 中国に最も友好的だった国は日本!? gao 01.22 18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