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일본에서 술실수체험기...

이재 지낙에 반지술좀한게 알딸딸한지라 필으 좀 날과보갰쑤...

어찌된문세인지 난 소학교 6학년떄부터 동미들으 집에 끄스러들여서는 아버지반지술과
초닥꺠에 무척 관심이 있어가지구 발각되무 박쌀날꺼 알메서두 손으 대기시작했다...

초중삼학년떄부터는 아주 씁쓸하게 동네 군일집에서 내보다 대여섯살 위에 형들과 어울려
근들이뺴주르 아주 줄기차게 들이키군 했었다...

역시 초중쨰였는데 동삼이마 되무 동네 아주마이들과같이 따따산 가매목에서 화토치기르
새박까지 하구는 쑈플에 심바람가서 피주르싸다가는 김치꿀에서 곰만들여온 김치뿌리에다가
껄껄이르 우둔한거 댑새기메 피쥬르 맛있게 먹었었다...

글쎼 그거느 그렇다치구 일본에와서두 그늠이 술으 어찌나 반가바했던지....

처깜에 곰만 일본에왔을떄 삼푼이자 10만 꾸구 온지라 날마다 알바 세개르 가꼐모찌하메서리
혁명할떄두 그늠의 술만은 어찌나 댕기우는지 ...피쥬싸먹자이 돈이없지 할수없이 날마다
그늠의 위스키르 소금알에다가 다모톨이 하는게 어찌나 쓸쓸하던지 눈물이 자꾸 코꿍개에 들어가던
생각이 아직두 눈앞에 샘샘하다.....

그래다가 년말이 되무 한 둬번찍은 싸처 풀게가지구 술으 거저 도투새끼 장물켜듯이 먹다가
일으 치게 되는게다...

특히 두시간짜리 노미호다이라덩가 이런거 엄청 반가바했었따,,,이자까야애들의 꼿꽀한 눈길도 전혀 기니세즈..ㅎㅎ

한번은 알바동료애들과 같이 새박일끝나구 아침네시부터 노미호다이했는데 두시간에 밑지지않갰다구 혼자서 미기하게
피쥬 한18개정도르 빈속에 뺀대불쌀나게 깐베이르 해뿌렜다....
노미호다이 끝나서 일단은 동경에서 내집이 오다뀨 시모기따자에에 있었으니깐 집에오느라구 중앙선에 앉았는데 말이
아글쎄 신쥬꾸에서 내려야하는데....눈으 번쩍뜬게 내가 전차에 가르 누버있구 떄느 출근랏쓔래가지구 숱한 사람들이
삐삐우메서리 나르 내려다보는게 아인가!! 벌떠덕 일어나 <고꼬 도꼬?> 이랜게 어떤 뻔들이매가 왈<모우 소로소로 하찌
오우지데쓰>,,<와차오!!>어망결에 중어 나가메서리 <오리마쓰,오리마쓰>,,,

게구나 정신이 쪼꼼 들어가지구 신쥬꾸방향으로 다시 전차 갈아탓다...근데 이늠의 위가 불쏄르 정신으 일어가지구
방법이 없이 이자까야에서 먹었던 낙찌꼬랑대르 토할수밖에 없어따는게 어딘가!!
그랬더만 내주위에 그많던 삐삐우고 삐삐우던 사람들이 쫙 길으 내주는게 아인가!!...영사해서 살짝 내릴수밖에 없었다..

다음차에 앉아서 그런대루 눈까플이 내려오길래 문옆에 털썩 주저않아서 자기시작했는데...시간이 얼마나 흘렀는지
꿈에서 누가 자꾸 나르 흔들멘서 무시게라구 자꾸 말으 거는게  아인가?...내왈.<우르사이나...>..,<스미마셍..오갹쌍.
오끼나사이 고꼬 이에쟈나인데...>..눈으 떠보니 워쩡거 종점인 동경까지 왔다는게 어딘가!!

하여간에 이날 동경하구 다까오르 두번 왔다갔다한게 대학교 오전수업이 박쌀나구 점심부터 알바 박쌀났찜...ㅎㅎ

자부레바서 다음에 또 시간이 있을떄 두번쨰<이거는완전이 사건이짐...>얘기르 쓰갰쏘...
뺴뺴!

추천 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MP : 3,358
  • SP : 0
XP (0%)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심란해「深蓝海」
ㅎㅎ
재미있게 잘 봤슴다.ㅂㅂㅂ



근데....

빼주보다 외이스끼가 더 비싸지 않는가??ㅎㅎ
LV 1 명령027
삐츠삐츠 ㅎㅎㅎ
LV 1 마카오카지노
그넘의 알콜이 사람잡네...ㅎㅎㅎ
LV 1 머라더라i
ㅎㅎㅎㅎㅎㅎㅎㅎㅎ 술군들은 다 비츠비츠  ㅋㅋ
LV 1 컴백병아리
ㅎㅎㅎ

난 술 안해도 전차 갈아타메 잠들어서 비슷한 일 몇번 겪었습니다


ㅡㅡㅡㅡㅡㅡㅡ3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203 ★3/30お花見開催案内★ 오아시스협회 03.18 2010
10202 됨됨 9 dio 03.12 3025
10201 오랜만에 수다 떨고 싶어서... 7 오메가 03.11 2787
10200 뻬꼐온 글{1} 6 온경명 03.10 2432
10199 다이에트성공체험기...*나는 어떻게 30키로 다이에트에 성공했는가?!* 29 생산대소대장 03.10 4362
10198 세월과 더불어 10 살구씨 03.08 2492
10197 가와구지 방 2 돈문아저씨 03.04 2234
10196 니시가와구찌의 밤 8 돈문아저씨 03.03 2962
10195 여러분 괺찬습니까? 8 yjlin 03.03 2970
10194 공부는 돈내고 해야 하는가? 7 dio 02.28 2849
10193 대학은 꼭 다녀야 됩니까? 56 ㅏㅑㅓㅕ 02.26 4131
10192 비자에 관하여 급합니다 5 rladuddo222 02.24 2909
10191 인간의 육체와 령혼 10 온경명 02.24 3111
10190 핵사고 이년차인 쪼만 섬나라에서 … 7 견우오빠 02.22 3091
10189 2년만에 다시 동경에 와보니... 64 붉은시계 02.18 7671
10188 일본에서 양로챌 5 dio 02.12 3715
10187 질문 있어요! 4 꽃분이00 02.07 2782
10186 살면서 느끼면서 28 은방울꽃 02.04 3809
10185 부자가 되지 못하는 사람의 특징 (퍼온글) 9 정민Kim 02.02 5813
10184 프랑스 갔다온 분 있습니까? 5 성은이 02.01 2893
10183 일어가 도무지 늘지 않아요... 34 reika26 01.29 4281
10182 중국 &일본 25 yjlin 01.27 4459
10181 사랑니 뽑은 경험담... 18 정민Kim 01.21 3550
10180 고민 17 붉은쥐 01.18 4584
10179 회사에서 18 백설꽃 01.18 3220
10178 와리깡문제 18 (* ̄- ̄)y─┛~。o 0 01.13 4540
10177 중국들어가서 취직하기 7 BB536 01.11 5258
10176 今年の景気は回復するかも 9 붉은쥐 01.06 2822
10175 真面目にw 4 그냥참자 01.03 2211
10174 2012년 재일본중국조선족관서우호회 송년회 총결문  관서조선족우호회 12.27 2301
10173 寺院记 10 붉은쥐 12.27 2059
10172 몸을 즐겁게 하자. 새해맞이 5 요시나 12.26 2528
10171 일본에서 卵巣종양수술 해본분이 있슴까? 15 푸레젠 12.22 3123
10170 회사생활에 관한 고민 있습니다. 18 어이없음다 12.20 4351
10169 동경에서 택권도 배우기 싶은데 혹시 아느 사람 잇슴가? 4 감자뛰기 12.19 2355
10168 미국 응급실 체험기 후편 ㅋㅋㅋ 6 blair 12.18 3134
10167 도와주실 분 찾습니다 4 lhxh 12.17 2675
10166 12월23일 크리스마스 축제에 초청합니다. 2 아가페 사랑 12.17 1995
10165 电影观赏--少年π 4 붉은쥐 12.15 1793
10164 일본에서 술실수체험기... 5 구수한콩딱개 12.15 29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