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내가 목격한 사고..

  • LV 1 유니맘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3514
  • 2012.08.27 11:11
어제 아침에 아침 일찍이 동네 마실 나갓다가 돌아오는 길에
널직한 고사뗀에서 차들이 엉기적 거리는겜다.
여기서 이 시간에 웬 쥬따이지??? 하구 물음표 가득 달구 가는데
한참 가서 보니깐 경찰차두 와 잇구 구호차두 와 있구
근게..... 에구......................................
현장이 말이 아닙니다..

한 사람이 와늘 쭉 뻗어 있는데
머리밑에는 피가 완전 호수이구
그 옆에는 차가 옆으로 핸들 누워잇구..
구호대 사람들은 어떻게 이 사람을 담가에 옮기겟는데
어떻게 했음 좋을지 몰라서 어스베구..
한 사람은 가위르 들구 이 사람 바지르 막 찢구..

완전 살벌한 ...........................

어제 다시 한번 느꼇슴다..
그 사람 가족들은 얼마나 충격일가??
아침에 차 몰구 나간 사람이 저렇게 됏으니 참...

모두들 운전할때 안전운전 명심합시다~~~
내 목숨은 내 한사람의것이 아니고
내 가족의 것이니까...
남편,자식,부모,형제,......의 것이니까..

고로 본문의 주제는 안전운전 입니다~~~~

추천 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MP : 3,222
  • SP : 0
XP (56%)
Lv 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鳥語花香
맞는 말임다 ...............

태여난건 날위해 태여난것보다 ......
모든사람 위해 태여난게짐 ㅎㅎㅎㅎㅎㅎㅎㅎㅎ
LV 1 유니맘
어쩌다가 요렇게 심성이 바르게 말씀하실가... 요 후배가 ㅎㅎㅎㅎ

역시 태여날때 모든 사람 위해 태여난거 맞지므..
아님 죄를 속죄하기 위해서 태여낫다?? ㅎㅎ
LV 1 鳥語花香
ㅎㅎㅎㅎㅎㅎ

이전부터 선배님은
심성이 바르쟇다구 생각햇잼두 ㅎㅎㅎㅎㅎㅎ
범아즈바이보단 심성이 너무 착하짐

난 죄를 속죄하기 위해 태여낫나 봄다 .
LV 1 유니맘
누구나 다 속죄하기 위해 태여낫짐.

근데 내가 착한건 누구나 다 아는 일인뎈ㅋㅋㅋㅋㅋ
LV 1 누리알찬

언니두 안전운전 하쇼 ~~ ㅎㅎ
LV 1 유니맘
흠 이 아니엿음 누구엿을지 못 알아볼번 ㅎㅎㅎ

니 덕분에 신사의 품격으 재밋게 다 봣다 아이가.... ㅎㅎ

안전 운전 언제나 조심해야지..
LV 1 熱女
칠팔년전에 집앞에 딱 십자가엿는데  가로 세로 남여 바이크 탄것들이 정신없이 달리던게  부쳣서 4명이 그 자리에서 하늘갓습다,
 4명다 20살 , 베란다에서 별보러 나갓다 딱 목격햇습다, 그걸 보고 며칠은 잠도 바로 못잣습다,
바이크 사고라서 그건 완전 사방에 튕겨서 말도 아닙데다.
LV 1 유니맘
어우.... 직접 내 눈앞에서 그런 충돌사고라믄 엄청 충격이엿겟슴다..
나느 어제 그저 지나가다가 그 현장 딱 본것두 눈앞에 삼삼합데다 ㅠㅠㅠㅠ
암튼 충격에 반성에..
언제나 조심해서 나쁜 일이야 없겟죠..
LV 1 무지개천사
옛날 중국에서 겨울에 뻐스 탓는데
제가 탄 뻐스 운전수 정거장에 뻐스 세운다는게
좀 먼데다 세왓는데 첫손님이 뻐스에서  내려오다가 글쎄
정거장하고 뻐스 사이로 달리던 택시에 치여서
몇메다 밖에 튕겨나가는 사고가 잇엇슴다.

뻐스랑 내릴때 잘 살펴보면서 내려야지,
사고는 수시로 생길수 잇답니다..
LV 1 유니맘
중국에 뻐스 말 하니까
이전에 고중떄 뻐스 타구 학교 다녓죠.
물리 선생님하구 둘이서 버스 기달리는데
그 버스 오믄 모두 와르륵 쓸어서 밀고 닥치고 하면서 버스 오르는거...
버스가 채 서지도 못햇는데 사람들이 왁~~~~ 밀고 닥치고 하믄설 먼저 오르겟다구..
거기에 소학생이 치워서 정확하게 버스 앞 바퀴에 깔리고 말앗죠..
듣기로는 왕청에서 연길에 와서 식당하는 집에 아들이라던데..
참 안됏죠..ㅠㅠㅠㅠ
LV 1 빨간엽서
요즘은 일본두 차들이 살벌하게 다닙데다.

걸어다닐때두 조심합시다. ㅠㅠ
LV 1 유니맘
저렇게 옆으로 우뚝 서잇는 차는 첨으로 밧슴다 .. 현실에서는
한대뿐인거 보믄 졸면서 운전햇는두..??
졸리믄 우선 눈 붙이구 봐야 하네요. ..
완전 장난 아닙데다..
LV 1 서쪽하늘
음,,심각한 문제구만...

그런데 사고란 별랗게 주의하무 주의할수록 생길때두 있짐.....

그러니까 오늘을 아낍시다,,,자다 일어못나면 끝이구,,,,
LV 1 유니맘
지당한 말씀 ... 오늘을 아껴야죠..
하늘님두 오토바이 호도호도니 놋데 구다사이..
LV 1 서쪽하늘
념려해주셔서 감사함다 ㅎㅎㅎ

집에 돌아갈때까지 주의하겠음다 ㅎㅎㅎ
LV 1 스마일엄마
항상 차몰구 출퇴근하는 신랑이 조금이라도 늦으면 속이 막 타번저지는거 같슴다.
암튼 차는 편리하지만 너무 무서운 도구라서 이런 일이 있을때마다 자기 입장에서 생각을 해보게 됩니다.
사고나신분 참 안되셨슴다. 부디 완쾌되셔야 하실텐데...참.
LV 1 유니맘
차르 몰구 출퇴근이믄 엄청 걱정되겟슴다.
우리 어머니가 항상 하는 말이 차르 몰구 나가믄 걱정된다는겜다.
이전에 전차 타구 다닐때는 이런 걱정 없엇는데 하면설...

그날 사고 난 사람은 의식두 없어 보이던데 어떻게 됏는지 ...

언제나 주의합시다요.....
LV 1 최예형
내전번에 사고날때 보니까 죽는게 한순간입데다.내 직진인데 앞에 왼쪽에서 차갑자기 툭튀여나와서 내옆차구리를 팍 박는데...

햐 ,본능적으로 핸들 오른쪽으로 꺽긴했는데....펑하더만 두사람차 모두 앞범퍼 다떨어지고,윈카 싹깨지고...휴...

다행이 사람은 안다쳤느데.그게 스피드제한지역이라서 그렇치 밤에 속도내다가 옆에서 툭건드리무,생각만해도...

나도 남을 치지말고,운전할때,나도 남에게 아이치우길래서,조심해야함다...그럼 오늘도 안전운전!!!
LV 1 유니맘
사고까지 났엇어요??
엄청 놀랫겟네여 ㅠㅠㅠㅠ

안그래두 달리다가 앞에 차르 보믄 엄청 쪼글쪼글 한 차들은 막 으시시해나더이다..
도대체가 어떻게 치웟길래 아님 어떻게 쳣길래 저런가 싶은게..

그래두 사람이 안 다쳣단게 어딤까.. 불행중다행..

오늘도 안전운전 합시다요~~~
LV 1 ollive77
면허증을 딴지 만 5년이 되지만 무서워서 차를 못몰고 잇는 상황임다.
내가 교통사고 나는것도 무섭지만 혹시 누구집 어린애를 치워나서 한평생
그 죄를 걸머지고 살걸 상상하면 소름이 끼침다.

더우기 저는 판단이 늦어서 割り込み도 어질어질하메 겨우 하는 상황이라....
젊었을때 무슨 정신으로 면허증을 땃는지 나이를 먹으니깐 싹 겁쟁이가 되여
버렷슴다.

오마께니 지금 골드면허있는데 겐쯔키바이크도 무서워서 못타는 겁쟁임다.

겐쯔키는 아무런 방어가 없어서 한번 치이면 끝이라고 생각하면 차보다
더 무섭지문예...ㅎㅎㅎ
LV 1 유니맘
그래서들 장농면허란 말 나왓죠 ㅠㅠㅠ
진짜 사고느 생각만 해두 아찔해남다
글구 차하구 바이크 하믄 아무래두 차는 보호막이 둘레에 잇어서
충격으 어느 정도 흡수해주지만
그랜다 해두 아쓸하죠

그냥 속 편히 전철 ㅎㅎㅎ
딱 필요하다믄 가서 다시 모는거 배우는걸 추천해요..
LV 1 최예형
그래도 아이해놔무 더무섭슴다.돈들여딴면허 그래도 빛으좀봐야되지않갰슴다.조심조심하무 괜찮슴다.

뭐 벌금도 내보구,점수도 깍여보구,지나가던차들한테 빵빵나발에 오꼬라레루도 해보느라무,운전이 잼있슴다.

근데 여자돼서그런지,뭔가 생각에 골몰해서,보오또할때무,내절로도 좀 무섭슴다...정신차리자 하면서 창문 싹열어놓고..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22 귀화하신분들 13 enkiti 02.05 3531
10321 나의 정체성 그리고 조선인 21 yamamoto 11.28 3528
10320 일본에서 집을 산 분에게 !? 8 마루쨩 10.14 3525
10319 마지막 가족사진 .......... 106 方世玉 06.18 3522
10318 내가 목격한 사고.. 22 유니맘 08.27 3515
10317 일본에 와서 10여년 28 땅찌치기 02.13 3514
10316 나도 모르게 자꾸만~ 37 〓사랑 04.09 3511
10315 일본에서 본 조선족의 위상 57 야월 05.01 3510
10314 전차안에서.................................. 23 빨간엽서 08.26 3508
10313 6년 일본생활 남은건 ...... 65 딸기사탕 11.27 3507
10312 여자는 작은것에 감동먹구...사랑에 빠진다??!! 33 汽水 08.01 3503
10311 이런 남자 NG!!!!!!!!!!! 11 〓사랑 08.24 3501
10310 형님? 26 그냥참자 07.27 3497
10309 우리 아버지 일본와서.. 36 동그람 02.16 3495
10308 朝鮮族詐欺グループ 35 momo80 08.07 3494
10307 게이 친구 구합니다..의향이 있는 분만 들어 오십시오.. 16 게이임다 03.27 3491
10306 万引き한 사람 잡았는데.. 6 동그람 08.30 3485
10305 일본온지 마루마루 6년 30 거울 11.03 3484
10304 일본어고수분들에게-일어에서 우단 발음에 대한 심각한 고민 27 일항사 06.23 3482
10303 녀성분들 주의하세요! 1 최극 01.17 3478
10302 일본에서 조금 이상한 일들.. 69 치이타 06.10 3472
10301 연변음력설야회에 대한 소감 15 아사히도라이 02.03 3472
10300 혼자 알구있기엔 넘 아까운... 55 화려한싱글 05.15 3464
10299 중국상해체험 일본유학후회기 35 킹파르사 02.03 3464
10298 여자면 여자답게 삽시다(2) 47 못말리는짱개 01.12 3462
10297 울 아버지 일본 왔을때 30 pianomelody 02.24 3460
10296 융통성없는건지 차별인지... 2 동그람 09.30 3458
10295 회사내 뒷담화 13 gomyway 08.30 3454
10294 영주 불허가 통지 43 윤선희 08.29 3451
10293 심터에 곱은 여자 26 일생소애 01.04 3447
10292 일본 관동에서 계속 살것입니까??? 103 백골부대 05.12 3442
10291 일본와서 3년동안...체험담!!!! ^_^ 67 ホシ 07.13 3439
10290 허리띠 한번 더 쫄굴려고.... 11 비타민같은존재 11.15 3431
10289 귀국후 2년반의 체험-남방에서의 고군분투기 22 hiroshi 02.14 3412
10288 무서워 떠나가는 사람들. 25 백골부대 04.22 3412
10287 지독한 변비 80 ForgetMeNots 09.04 3405
10286 이미 늦었슴다? 28 정오의여신 08.04 3392
10285 펌 我对日本的感受:从喜欢到讨厌,从讨厌到平淡。。。 31 南瑾맘 10.01 3390
10284 スカイツリー  12 ㅋㅌㅋㅌ 05.07 3379
10283 살고 싶은 사람들만 보세욤 14 최극 12.21 33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