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밀당1<여자가 여우되기>...

  • LV 1 빼갈한잔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7924
  • 2012.04.25 21:33
똥차가고 나면 벤츠가 온다.라는 말이 있다.

똥차의 의미=나쁜남자.

나쁜남자란 매우 이기적이고 철이 없어 여자에게 배려심이라곤 찾아볼수가 없고

받을줄만 알며 베풀줄 모르고. 돈을 쓰는것에도 매우 인색해서 여자친구가 돈쓰게 만드는 그런부류의 남자들.

그리고 사회생활을 한다며 술자리가 잦고, 잠수를 잘타거나 연락을 잘 해주지 않고,

여자친구가 뭐했냐고 물어보면 자기를 구속한다고 말하며 의붓증 취급을 잘하는 남자,

기타등등이 있겠다.



위와 같은 여러가지 이유로 철딱서니 없는 못된남자를 만나던 여자들에게 나중에

왜 벤츠가 오느냐.



여기에 대해서 설명해주기 전에 간단하게 남자들의 심리를 먼저 알아보자.

알아듣기 쉽게 매우 간단하게 설명하겠다.



남자에게는 체질적으로 헌터기질이 있다.

사냥꾼, 즉 잡으러 다니는것을 좋아한다.

끝까지 안잡히는것같은걸 잡는 모험을 좋아하고,여자들과 반대로 안정된것에 매우 지루함을 느끼며 실증을 잘낸다.



잡힌 물고기에겐 밥을 주지 않는다라는 말 아마 지겹도록 들어보았을것이다.



연애 하기전에 첨에 여자에게 데쉬할때에 남자들 여자에게 얼마나 잘하였는지 생각해보면 알수있다.

자주 전화하고 연락하고 반응 떠보고, 여자가 반응이오고 넘어올때까지

계속 마음을 사로잡으려 끊임없이 시도한다.



이때 여자가 마음을 열고 남자를 사랑하게 되었을때,

여자들의 반응에 따라서 나쁜남자가 되기도 하고, 매우 착하고 좋은남자가 되기도 한다.

남자는 세살바기 어린아이처럼 숨바꼭질 놀이를 하는걸 매우 즐긴다.

앞서 말했듯 남자는 태생적으로 잡는걸 좋아라 하는데,



아주 쉽게 설명을 해보겠다. 말안듣는 똥차같은 넘을 가지신 여자분들은 잘 새겨 들으시길.



본인이 지금 숨바꼭질을 하고 있다.

본인이 술래다. 근데 숨어야 할사람이 숨지도 않고, 중간에 딱 서서

나 항상 여기 있어. 지금 잡아, 나 안움직이고 너를 바라보고 있을거야.

이러고 있으면 술래는 재미도 없고 전혀 잡을 맛이 나지 않는다.



연애도 그거와 같다.

남자가 잡는것을 좋아라 하는데 여자는 안정적으로 한자리에서서 남자만 바라보고있으면

그여자에 대한 집중력과 흥미가 떨어지게 된다 이말이다.

그래서 여자들에게 부탁할것은

그 남자가 정말 좋아서 본인에게 연락을 자주 하게 하고 싶다거나,

항상 자기만을 생각하고 집중하도록 하고 싶다라면은 술래를 지루하게 하지 말것을 권한다.



어떻게 지루하게 하지 않느냐.

이걸 말해주기 앞서 부탁할것은

남자를 술래를 시켜야지 여자가 술래가 되어서는 안된다. 남자는 너무나 꼭꼭 잘숨는다.



즉,

여자가 아무리 그사람을 사랑하는 마음이 커서 잘해주고 마음을 다 퍼주고 싶더라도

먼저 나서서 지 어미 처럼 거둬주고 챙겨주면 흥미가 없어진단말이다.

처음엔 남자와 여자 둘다서로 비슷하게 사랑하기 시작한다.

그때 남자도 사랑하는 여자를 챙겨주면서 엄청난 기쁨을 얻는다.여기서 포인트 여자는 남자의 그 기쁨과 재미를 절대 빼앗아 가면 안되는것이다.

괜히 오바해서 아침마다 모닝콜 해주고 도시락 싸다 주고 선물 사다 바치고

너밖에 없어 사랑해. 하고 사랑을 맹세 해봤자 여자에게 결국 돌아오는것은 배신이다.

남자는 하루종일 잠만자고 전화하면 연락두절에 문자한통도 없고.

자기하고만 놀아주길 바라며 징징대는 여자가 지겨워 져서 친구들이랑 술마시고 전화는 꺼두며

핑계대기 바쁘다. 본인이 잡혔기 때문에 매우 답답함을 느끼게 된다.



여자가 너무 한자리에 가만 있었기 때문에 남자의 마음이 자동으로 멀어지게 된것이다.

그 여자한테 한시도 눈을 못떼도록 왜 현명하게 굴지 못하는가.

눈이 띠요요용~ 하도록 말이다.





여기서 감이 올란가 모르겠지만.

그래서 절대로 여자는 남자한테 올인하는 모습을 보여주어선 안되는것이다, 마음만은 올인했다 하더라도

자기의 모든모습을 다 드러내 까뒤집어서 보여주면 다 망치게 되는것이다.

여자 그 자체가 너무 재미가 없어지기 때문에.

이제 더이상 알것도 없고 캐낼것이 없어졌기 때문에.

선물상자 안에 뭐가 있을지 기대가 되서 열어보았을때, 이것도 있고 저것도 있고 하면 다 나올때 까지

거기서 눈을 못뗀다.

마치 오락할때 끝판대장 넘길때 처럼. 여자가 미리 자 여깄어 하면서

모든 마음을 다주고,재빨리 남자에게 다 넘어와 버리면 절대 안된다 이런말이다.



남자와 달리 여자는 본인에게 잘해주면 잘해줄수록 사랑을 느끼고 더욱 호감을 느낀다.

그리고 감사할줄 안다. 하지만 남자는 다르다. 잘해주면 잘해줄수록 싫증을 느끼고 재미가 없어진다.



그래서 본인이 사귀는 남자가 나한테 소홀해졌다라고 느끼게 되면 갑자기 여자가

어떤 문제점을 해결해 보기위해 더욱 잘해주기 시작한다.

혹시나 남자가 감동받고 돌아올까 싶어서.

남자가 아무리 본인에게 못되게 굴어도 내가 착하게 혼자서 더 잘해주면 남자의 마음을 되돌릴것이라 생각하고 온갖 물질공세에 남자가 하라면하고 하지말라면 하지 않고, ‘꼭두 각시가 되어 자기 본래의 매력있었던 모습을 그때 다 잃어 버리게 된다.

그까지 가버리면 이미 늦었다.



시기가 너무 늦지만 않았다면 되돌리게 하는 방법도 있긴 하다.

세살짜리 애들 말안들을때 엄마들이 쫒아댕기면서 밥먹이고 따라다니고 하면 더 말썽피는데,

엄마간다 하고 놔두고 가버리면 지가 엄마 쫒아오는걸 본적이 있을것이다.



남자들도 세살짜리 어린애와 비슷하다고 보면된다.

그냥 놔두고 가버리면 어? 하고 본인이 쫒아 오기 시작한다.

남자가 이제 더이상 본인에게 흥미가 없어지고 권태기를 느끼고 연락도 잘안되고 한다면

전화해서 어디갔느냐. 뭐하느냐. 왜 전화 안받았느냐. 하면서

맨날 천날 찾아가서 만나려고 애를 쓴다라던지. 울고불고 왜 나 안바라 봐주냐고 외친다던지 하지말고

일절 모르는척을 해야만 남자가 돌아올 확률이 높다.



왜냐. 다시 게임이 흥미진진해지기 시작했으니까.

잡을거리가 생겨났다 이말이다.





본인이 남자를 궁금해 하면 할수록 남자는 본능적으로 방어를 한다.

본인이 사냥꾼이 되고 싶지 잡히는 목표물이 되고 싶지 않기 때문이다.

남자에게 매달리고 다 오픈하고 매력없는 여자가 되기 보다는

남자가 본인에 대해 궁금할 시간을 주고, 잘할수 있도록 여건을 만들어주면 여자는 충분히

사랑받을수 있다.



하루종일 같이 있는 사람에게 어떻게 궁금할수가 있겠는지 생각해봐라.

데이트를 하다가 함께 같이 있을줄만 알았는데, 여자는 서둘러집으로 간다던지

전화를 끄고 잠들어 버리면 남자는 여자를 궁금해한다.

그리고 자기가 컨트롤 할수 없는 무언가가 있다고 생각해서 그 여자에게 흥미를 잃지 않는다.

만약 전화하다가 여자가 먼저 알았어 그래 수고해. 하고 마무리하고 끊는다던지, 남자가

먼저 전화하고 끊을려고 했을때, 쿨하게 밝게 그래 알았어 안녕 하고 끊어주면 이때 남잔 이여잘 궁금해 한다.

대체 뭘하는지. 왜 나에게 반응을 보이지 않지? 하면서

여자를 잡기위해 또 노력을 하기 시작하는것이다.



예전에 내가 만나던 남자는 내가 먼저 전화를 하지 않으면 전화를 안하는 스타일이었다.

그래서 나는 어떤방법을 썼냐면,

내가 전화했을때에 즉시 받지 않으면 절대로 전화통화가 될수 없도록 했다.

내가 매우 바빴고, 그남자가 전화했을땐 항상 난 받지 못했고

내가 시간이 되어서 잠시 전화했을때에 그남자가 받지 못하면 연락이 되지 못하는 상황을 만들고나니까

그남자는 나중에 나에게 전화가 올까봐

전화기를 진동으로 해서 팬티속에 넣어두고 잤다고 한다.

혹시나 나의 전활 놓치게 될까봐.


남자에게 사랑받으려 노력하는것이 아니라.

여자스스로 보석이 되면

남자를 벤츠로 만들수도 똥차를 만들수도 있는것이다.



연예인 정혜영 션부부를 보면 션이 와이프 정혜영씨 에게 매우 지극정성으로 잘한다.

마누라를 아낀다고 음식물 쓰레기는 손조차도 못대게 한다고 한다.

션이 정혜영이 아니라 아마 다른여자를 만났더라면 그 정도까진 아니었을거라고 생각한다.

난 개인적으로 그부부와 안면이 없지만

티비에서 잠깐 보았을때 정혜영씨는 사랑하는 남자를 다루는 능력이 매우 뛰어남을 알수가 있었다.

나쁜쪽으로 상처를 주는등.,

싸구려 밀당을 해서 사람 마음을 가지고 노는것이 아니라,

남자로 하여금 스스로 사랑을 샘솟게 해서 여자를 위해줄줄 알도록 하는

그런 능력에 정혜영씨에게 있어 보였다 이말이다.



지금 남자들에게 사랑받지 못해서 괴로움에 몸부림치는 여자들, 내가 어디가 모자라서

사랑을 받지 못하는것인가 도대체 원인을 알수가 없었던 여자분들,

당신은 충분히 사랑받을수 있는 가치가 있고 자격이 있다.

쓰레기는 버리라고 있는것인데 쓰레기를 움켜쥐고 더이상 집착하지도 말고, 쓰레기에게 애정을 주지도 말아라. 단 그것을 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따라서 그게 쓰레기가 될수도 있고, 아닐수도 있다라는것.

본인이 얼마나 조련을 잘하느냐에 따라서 남자들은 얼마든지 바뀔수 있다.



아직도 왜 어디가서 모자라지 않은 본인이 자신의 남자친구에게 사랑과 관심과 배려를 받지 못하는지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는 여자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고싶어 이글을 쓴다.

대체 똥차를 몇대나 지나 보내야지만 벤츠를 만날것인가?

추천 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MP : 10,177
  • SP : 0
XP (0%)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소울
ㅡㅡ너무길다야
LV 1 빼갈한잔
너무 길게 써서 미안함더...ㅋㅋ
LV 1 사끄라
벤츠 만낫는데 어쩌란 말인고?ㅎㅎㅎ
LV 1 빼갈한잔
훌륭한 남자를 만나서 영 좋은매...ㅋㅋㅋ
LV 1 H博士
わかるようでわからん
LV 1 빼갈한잔
허허 너무 길게 써서 그러는매구만...ㅋ
LV 1 ほほこ
소학생아덜을 위한 연애공부구먼,,,, 이건 80년대에 써먹엇재?ㅎㅎ
LV 1 빼갈한잔
떽,80년대라니??? 새로 금방 나온 공략법인데...ㅋㅋㅋ
LV 1 무덤덤덤덤
男は子どものようなものだと心得ている限り、あなたはあらゆることに精通していることになる!

ココ・シャネルの言葉を思い出させる なーーーーーーがーーーい 文章でした ggg
  
LV 1 빼갈한잔
그래두  현실생활에서 배울점이 많다구 생각됨니더...ㅋㅋ

끝까지 읽는라구 수고 많앗심다...ㅎㅎㅎ
LV 1 히니찜
ㅋㅋㅋ 그래서 잡앗다 놓히면 더 아쉬워서 미치는건감?
LV 1 빼갈한잔
아니짐... 이방법으로 하면 남자를 스스로 다스릴수 잇짐...ㅎㅎㅎ
LV 1 lovemelon
불쌍한 사람이로군 ..
LV 1 빼갈한잔
멍미???내가 지금 가르쳐주구 잇는데...쩝
LV 1 麒麟兒
일반어로 말하자면 남자와 여자가 만나서 사랑에 빠지기 시작해서부터 결실을 맺기까지 단계에 따라 분비되는 호르만의 양태가 다르듯이 (페르몬•옥시토신 등) 단순히 그걸 '술래잡이'에 '밀당'으로 소화시킨다는건 자신의 무변화에 대한 일종의 어이없는 변명으로밖에 여겨지지 않을지도 모릅니다.오래된 연인사이에 권태기가 갑자기 찾아오는건 여자든 남자든 잇을수 잇는 일인데 굳이 그게 '밀당'이 모자라기때문이라고 단정할수 없는겁니다.글중 남자들의 '헌터기질'때문에 여자들이 '밀당'을 잘해야 한다하엿는데 그럼 소위 '헌터'의 궁극목적은 혹시 짝짓기입니까?그리하다면 이 세월에 남자가 '헌터'가 되기 위해서는,여자를 지상에서 침상으로 올려놓기전까지 갖추어야 할것들이 무언지는 아십니까?돈이 잇어야 하고 해박한 지식이 잇어야 하고 배려심이 잇어야 하고 유머감각도 좋아야 하고 신체능력도 좋아야 '헌터'짓을 합니다.제가 알고잇는 일반남자들 피곤해서도 저 짓거리 안합니다.그리고 솔직히 저 정도 빽이 잇으면 엄동설한에 '사냥'다니지 않아도 여자들 알아서 붙습니다.남자를 '헌터'요 '사냥꾼'이요 하는건 여자들 자아적으로 지위비하 하는 언행일뿐입니다.
글중 여자들 처신에 따라 '똥차'가 '벤츠'로 변신하는것처럼 말씀하시는데 그러한 파워를 가진 여자는 어머님뿐입니다.가령 여자친구 혹은 안해가 처세술의 달인이라면 물론 남자가 돋보이는건 사실이지만 그 반대의 경우 '벤츠'를 하루아침에 '똥차'로 만들어버리는것도 그러한 여자들입니다.
'밀당'할 시간이 잇으시면 차라리 어찌하면 자신이 한 여자로서 당당히 남자들위에 군림할수 잇겟냐를 생각하시는게 현명한 선택입니다.한낱 '밀당'이나 하다 허송세월 다 보내고 눈높이만 잔뜩 높아져봣자 돌아오는건 세월의 냉혹한 부메랑뿐입니다.이 사람이다 할때 모든걸 걸고 잡아야 잡을수 잇다는건 남자도 아는 도리이니까말입니다.단순히 원나잇 즐길려는것이 아니라면 말입니다.
속어로 말하자면 이 글은 그냥 어장녀의 어장관리이론이거나 이것저것 계산하며 따지는 자작나무땔감정도인거 같네요.
나중에 시간되면 왜서 밀당이 적절하지 않냐를 경제학적으로 분석해드릴게요.
LV 1 빼갈한잔
녜,충고 잘 듣겟씀니다...그리구 기대할께요...ㅎㅎ

난 단지 요즘 젊은 여자들이 남친한테 배신을 당하거나...

뒤통수를 맞아두 뭐가 영문인지를 모르는 그런 여성븐들을 위해서...

작게나마 도움이 되겟는가 해서 올렷을뿐임다...

그리구 이글을 올릴때 백퍼센트로 딱 이렇게 하면 남자들을 잡을수 잇다고...

장담해본적두 생각해본적도 없씀니다...

단지 혹시 나마 자기한테 어울리는 부분이 잇으면 좀 참고로 삼아두 되지않을까?고 생각햇을뿐임다...ㅎㅎ
LV 1 다비드
길어서 못보갰는데 결말이 머임두?
LV 1 빼갈한잔
혹시 중점을 그램드???ㅋ

지금 남자들에게 사랑받지 못해서 괴로움에 몸부림치는 여자들, 내가 어디가 모자라서

사랑을 받지 못하는것인가 도대체 원인을 알수가 없었던 여자분들,

당신은 충분히 사랑받을수 있는 가치가 있고 자격이 있다.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알림 네티켓에 관해 14 SHIMTO 04.08 26412
알림 리용안내 19 SHIMTO 03.20 29834
10551 千里香--여러분의 광림을 환영합니다. 2 SHIMTO 11.30 270321
10550 연길향 신오오쿠보점 1F 리뉴얼오픈 안내입니다. 29 延吉香 01.19 198150
10549 ★★★ 신오쿠보 진달래 ★★★ 주방경험 20년된 우리조선족 이모를 모셨습니다… 12 金達莱 08.02 148852
10548 美味亭上野店 必見!!!  春節キャンペーン 生ビール&ハイボール 299円!!! 63 美味亭미미정 04.17 138720
10547 【亚洲人材研究所】名牌大学以及大学院升学辅导-现职名牌大学老师们辅导!! 11 アジア人材研究所 05.01 79769
10546 1월13,14,15,16일 공사떄문에 잠시휴업합니다..........17일부… 68 麻辣香 10.31 65614
10545 赤羽에 조선족음식점 鑫味城이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11:00 - 23:30… 3 鑫味城 11.16 21519
10544 조선족음식점 夜来香 赤羽오픈(쉼터회원10%할인중) 8 夜来香 06.01 21374
10543 데리바리 불렀을때 57 よろしゅうござんすか 06.02 17736
10542 ★★★ 핸드폰 고가매입 (스마트폰,일반폰,타브렛)ー전국각지 매입가능 ☆☆☆ 21 핸드폰전문 02.16 16856
10541 재일조선족<<무지개>>잡지 창간5주년기념 인사말씀 올림… 무지개잡지사 11.18 15663
10540 여자 꼬시는 방법 35 ドクロ 08.31 15467
10539 일본 AV산업과 모자이크처리에 대해 12 나고야펭긴 04.29 14598
10538 평범한 한 연변유학생의 외침 33 핵심사상 03.09 10178
10537 오사카인과 도쿄인의 차이 9 yamamoto 01.15 9756
10536 일본생활 접고 중국 들어가 살고있는 분들 일본에서 생활하는 분들 32 파리젠느 01.22 8695
10535 길에서 두 남녀는...(일본의 난파현상) 9 phone 12.24 8409
10534 섹스가 싫다니......ㅋㅋ 37 퉁즈먼썅친먼 01.14 8351
10533 바람난 안해? 214 영원 06.10 8203
10532 밀당1<여자가 여우되기>... 18 빼갈한잔 04.25 7925
10531 【일본에서 자식분을 키우시는 조선족부모님들에게.】 76 일항사 05.26 7838
10530 2년만에 다시 동경에 와보니... 64 붉은시계 02.18 7509
10529 매일 매일 눈물로 보냄니다 어찌할까요 14 든든하게2 04.18 7282
10528 이런놈 때문에 연변남자 이미지가 .... 180 하로아 11.29 7261
10527 일본와서 놀란일(혹 탄복한일) 48 가짜천사2 08.11 7142
10526 왜 조선족남자들은 이렇게 깨지 못했는가?(그냥 개그로 읽어보기.) 225 ほほこ 06.23 7125
10525 사람 참 무섭습니다. 36 쉼터맘 02.14 7116
10524 일본여자와 결혼하신분 중에... 14 김대성 11.29 6943
10523 오래동안 연변고향에 못가신분들 눈요기라도 하십쇼 2 어베쥬지 03.29 6888
10522 시체닦기알바 [상] 59 아빠벌거지 09.09 6588
10521 일본에서 한 아줌마의 일기 19 しあわせ 04.02 6588
10520 일본에 와서 많이 놀란것(추가) 44 앵무새 05.01 6571
10519 일본전철에서의 치한(痴漢) 8 phone 12.15 6530
10518 전차에서 트러블 21 천지선녀 01.19 6338
10517 일본 성씨와 기모노의 유래... 20 괴테 04.16 6322
10516 전차에서 본 중국 사람 313 하늘 10.13 6295
10515 여자친구와 헤여지고 싶습니다. 118 장백산표담배 11.15 6239
10514 2012년 재일본중국조선족관서우호회 송년회 안내문 관서조선족우호회 09.17 6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