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나도 모르게 자꾸만~

  • LV 1 〓사랑
  • 비추천 0
  • 추천 1
  • 조회 3512
  • 2012.04.09 19:40
중국구인정보만 보게 됨다
실은 증말 중국 가그 싶은데말임다

이렇게 일본에서 틀에 박혀사는게 싫어서
걍 탈출 했음 좋겠는데 행동이 잘 아이 됨다

글그 우리 친척이 자꾸 나더러 가지 말람다
우리 친척의 친척이 중국갔다가 다시 한국 갔담다

그것드 상해에서 일하다가 막같지 않아설.....ㅠ.ㅠ
근데 내가 또 똥고집 부리믄

그러다가 나중에 후회하지말라그 하니까
또 겁이 나기드 함다

미치겠씸다 어찌하믄 됨까?
증말 여기 있기 싫은데

주위의 말이랑 케스랑 보믄
또 영 자신이 없어진단말임다

일본이 좋은가라는 물음에 난 별룬데하그 대답하기 싶지만
또 그렇다그 중국드 좋다는건 아니지만은 ...

요즘 이것땜문에 좀 고민이 많씸다
언젠가 답을 얻었을땐 아무 고민 없이 행동할수 있겠지만은

다들 내까 니는 빨리 시집갈꺼랑 고민해람다
이런데 시간을 팔지말그 ㅠ.ㅠ

와늘 날 팔아먹지못해 안달이났는맴다 휴~
글쎄 시집드 중요하겠지만은

일자리드 중요한데말이....
밥그릇이 있어야 내 새끼들 먹여살리나마나하지

아이그렇씸까?
혹시 같은 생각 있으신 분 수다떨기쇼~

추천 1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32〓사랑
  • MP : 158,473
  • SP : 0
XP (42%)
Lv 3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얼굴큰오리11
돈 많이 벌면 어느곳에 가나 다 천당이고 돈없으면 어떠한 좋은 환경에 잇어도 지옥이지요
사랑님 오문에 친구가 2만원 주겟다고 할때 제꺽 달아갈거지...회사원이 2만원 벌자면 적지않은 월급인데 ㅎㅎ
LV 1 〓사랑
글쎄 월급은 좋은데말이
집 한번오자믄 일본과 별 차이가 없는거 같잼까??ㅜ.ㅜ

난 중국가믄 울 할메를 모셔야 되설 그리 먼데는 못감다
한 북경까지는 괜찮는데말이....
LV 1 오빠2
결국 일하기싫어 그렇침

어디가나 일해야 된다는거

중국이 좋다구 생각되는건

어릴때 중국에서 부모해준걸 먹구 놀기만 했으니 그기억 남아있어서 좋아 보이는거짐

여기서 일하구 살자니 일본이 싫어진거짐
LV 1 얼굴큰오리11
정말로 그런것같네요 중국에 잇을땐 다 부모 먹여주구 입혀주고 학교 졸업하구도 집두 부모가 사주구 장가 시집 보내주고..
어느곳에 가나 자기절로 벌어먹고 버득거리자면 현실이 아마쿠나이데스네 ㅎㅎ
LV 1 오빠2
엄마 보곺어간다구 갔다온분들은 모두 하는말이


집에가 늦잠자구 해준밥먹었다는 말뿐이지

엄마 좀 쒸게하구 밥해 대접시키다 왔단말은 못들었짐
LV 1 〓사랑
즌짜 부모가 해주믄 내 고민을 아이 하겠씸다
그런 팔자 아이래설 ........
LV 1 오빠2
내에게 상해에서 4세대째사는 한족친구있는데

그늠은 귀화하구사는데 하는말이

너네 연변사람은 왜 모두상해로가려하는가 하면 좀 비웃더란말이 ㅋㅋ

내생각엔 농촌에서 자란사람이 상해가 커 보이고 상해에서 자란사람은 일본동경이 커 보이는듯 함니다

내 이렇게 말하면 그 친구가 상해에서 훈못해서 그런다 할것임니다 ㅎㅎㅎ

유감스럽게도 그는 공산당 간부 자식이거던요 ㅋㅋㅋ
LV 1 〓사랑
난 아무것드 따지지 않씸다 걍 외로워서
친척들이랑 가족들이랑 칭구들이랑 좀 가까운데 있었음 하는 맘뿐임다
LV 1 엔지니어
몇십년전~지식청년들이 쌰썅할때

그때 수많은 상해지식청년들이 연변농촌으로 보내져 갔댔는데...

갸네들~ 연변서 수많은 고생을 하였고,

글고 원래는 한족집에들 배치를 받았는데, 상해아들이 더러워서 못살겠다해서

더러는 깨끗한 조선동네로 다시 재분배시켰다는...

조선동네로간 아들은 복만났지~ ㅎ

요즘 상해아들은 그런 역사를 알고나 있는지?
LV 1 〓사랑
이런 역사드 있었씸까??
교과서에서는 못 배우는게짐 예?? ㅋㅋㅋ
LV 1 오레사마
지금 이럭저럭 생각이 많다는건 지금 생활이 맘에 들지 않고 환경이 마음에 들지 않다는것.

일본에서 중국에 이동하는건 좀 큰 결단을 내려야하므로 여자로써 그만큼 패끼가 부족하기에

일단 지금 있는데서 다른데로 이동하여 보는게 어떨가? 례를 들면 도꾜로 

일본에 왔음 그래도 도꾜에서 생활해봐야 내가 진정 일본에 왔었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고 생각하는데

그냥 참고로....
LV 1 〓사랑
넌 아직드 도꾜오라그 인도하구나ㅋㅋㅋㅋㅋ
LV 1 치이타
사람들은 항상 다른 사람에 말이 귀에 들가지 않는단말이.. 정작 자기절루 체험하구설 자기 틀렸다는거 알기전에는..
LV 1 〓사랑
그건 사랑에서 그렇지 않는가싶짐
죽자그 반대해도 끝내는 결혼해버리그나설
후회를 하는 쌍들이 많다그 들었는데 ㅋㅋㅋㅋ
LV 1 isobe
고민만 하지말고 일단 행동에 옮기는게 더 빠를거 같슴다 .

사실 남들 소리 아무리 들어밧자 아무 도움이 안될거 같슴다 .

살면서 선택을  해야할때가 얼매 많슴까 ? 본인이 납득할만한 선택으 하무 데잼다 ? 

실패를 두려워 하지 말고 닥치는대로 살면 되짐.. 빈손으로 왓다가 빈손으로 가는 인생인데 ㅋㅋㅋ지옥에 떨어져밧자 밥이사 먹갯짐.ㅋ

실패를 해도 실패속에서 배울것도 잇습디다머 ㅋㅋ  .좋게 생각해야짐 //
LV 1 〓사랑
중국에서 일해보기 싶짐
어떻는지 보고싶단말이

왜서 내 칭구들은 하나둘 다 중국에 들이붙어있는지 알기 싶짐
외국안 나가그 ㅋㅋㅋㅋㅋ
LV 1 ㅃㅐ꼼ㅇㅣ
엄두도 못내는것보다  똥꼬집을루 갔다가 후회하는것이 더 낫을것 같씀다

그래두 남말듣지말고 자기눈으로 직접봐야지
LV 1 〓사랑
나이 어리믄 그러긋는데 지금은 좀 주춤하게 됨 ㅋㅋㅋ
LV 1 동해해돋이
먼저 어디를 가느냐를 떠나서 중국에 간다고 치면 고향에 가겠어요 ?
고향에 안 돌아갈 바에는 동경이나 중국 큰도시나 무슨 다른점이 있어요 ?

중국대도시에 가도 고향하고 거리 있는것은 사실이잖아요 ?
사실 중국에 있는 사람들도 명절때나 고향에 들어가는 사람들이 일년에 한번씩뿐이더군요 .

그렇게 갈팡질팡하면 먼저 가서 체험이 해보면 어떻가요 ...ㅎㅎㅎ
한달만 있으면 일본이 그립다고 뛰쳐올거래요 ㅎㅎㅎㅎ
한국갈거면 아예 포기하고 일본에 있으세요 ㅎㅎㅎ
한국사람들 자기네는 별반 잘난게 없으면서 은근히 교포라고 차별하는거 있죠 .
미국교포라고 하면 미국국적도 억지로 자기네 교표라고 우겨야하고
중국교포라고 하면 꼭 중국조선족이라고 지적해야 하고 ...
꼴깝떨때는 정말 들었던 정도 다 쫙 떨어질 정도구요 ㅎㅎㅎ
LV 1 〓사랑
어우~한국??? 말드 마쇼~치가 떨리정도르 미쑴다 하메~ㅋㅋ
글쎼 한국 갈꺼믄 일본에 있는게 좋을꺼 같단말임다

올해 취직비자 연장하고 명년에 좀 중국 들어갔다가  형세보메
살만하믄 걍 살그 별루믄 또 일본 들어올려그 짐 생각은 이렇게 하지만은

어떻게 될지 ........
LV 1 H博士
どこ行っても同じだべ
LV 1 〓사랑
그런가???ㅋㅋㅋㅋㅋ
LV 1 @쯔리@맨
어린분이 일본에 금방오고 친구도 없고 일어도 못하고 여러가지가 너무나두 힘든 사람이라면 일정하게 심리를 리해할만 한데.....

알걸 다 아는 사람이 이런말 하는걸보면 되게 구차해 보이짐.....없어 보이짐....

그렇게 싫은걸 왜 불만만 토로하는지.... 어디 가서 못 산다고.... 

존 더 강해 집소........ 남이 어떻다해서 그쪽에 귓띠 뻘쭉해지지말구........  그리구 즐기면서 사는 방식두 배우구.......

련애르 하셔 련애.....!!!!!!!!!!!!!!!!!!!!!!!!!!!!!!!!

듣기 거북하갯만 님보다 훨씬 악환경에서 열심히 사는 사람더리 얼마나 많다구  앉아서 투정부리는건 배부른 습관의 일종의 표현이지요.....

님같은 타입은 중국으로 골아가도 또 후회할 타입입니다....  왜냐???  약하니깐..... 좀 더 마인드컨트롤 배우쌔욧!!!!!
LV 1 〓사랑
강하단거는 어떤거 말하는가?
남편없이 애들 둬서 키우믄서 갖은 로동다 하메 군소리없이 집드 사그 차드 사그
애덜 시집 장가드 다 보내는거 말하는눈가?

남편이 바람피우메 집드 안 들어오그 그러는데드나 눈물을 참고 이를 꺠물고
끝까지 애들 땜에 뻗치는거 말하는가??

그 강하다는 의미를 잘 모르겠는데말이~잘 알캐주우~
LV 1 @쯔리@맨
そういうのいうんじゃねーよ。

なんでも自分で判断できる力を養いなさい!!!

決めたら文句を言わない!!!

大人になりなさい。。。
LV 1 〓사랑
제짜게설 왜 화를 내메~참~ㅋ
LV 1 정민Kim
@쯔리@맨

그냥 불만 토해내려는 글이랴고 판단하기보단 조금 더 자신한테 낫은 환경이 되지 않을가 싶어서
고민을 얘기하는 글로 이해해주심 될텐데... 

의지가 약하다는 표현은 일본에서 오래동안 버티가면서 살아온분들한텐 안 어울리는 표현입니다.
LV 1 @쯔리@맨
냐....

그램 정민이 따따거만 믿을게...

이여자르 얼른 데려갑또... ... ...
LV 1 정민Kim
@쯔리@맨
내가 말하고자한 의도랑 상관없는 댓글인거 같은데...

암튼 데려??갈만한 환경이나 여건만된다면 기꺼이 모셔라도 가고싶소
LV 1 염소
동경오라,

챌사줄게...

촬도사주고...

쵈도 사주고..
LV 1 〓사랑
니는 동경 갔노??? 동경오라는것드 많다야 ~ㅋㅋㅋ
LV 1 염소
동미야??

오개 안오개?
LV 1 무덤덤덤덤
내 짝을 찾으쇼 ㅎㅎ

그러므 일본이던 중국이던 어디가나 다 사람 사는세상이라  비슷비슷 할검다  ㅎㅎ
LV 1 〓사랑
내 그래설 짐 결혼하기전에 이리저리 돌아댕기자그 그럼다
결혼하믄 이래저래 지맘대르 돌아못댕기니깐.....
아이그렇씸까?? 짝을 찾는게 공작찾는것보다 더 힘듬다...솔찍히그렀씸다 후~
LV 1 meirin
그쪽이 쓴 글보고 나도 같은 생각을 많이 했음다
나이 많은 사람들은 다 일본에 있어라고 하그 마음은 떠나버리고 싶은데 또 이모든걸 버리기엔 내가 한 선택이 맞는지는 모르고 

빨리 좋은 배우자를 찾으쇼

언니 아무리 힘들어도 힘내쇼
LV 1 〓사랑
뜸금없이 언니라 하니 내 막 놀랐재?ㅋㅋㅋㅋ
글쎄......요샌 고민을 마이 해서 흰머리 수태 생긴거 같다눈........올해안으로 결정을 지어야 되는데
아직드 망설이고 있씸....ㅠ.ㅠ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23 귀화하신분들 13 enkiti 02.05 3532
10322 나의 정체성 그리고 조선인 21 yamamoto 11.28 3530
10321 일본에서 집을 산 분에게 !? 8 마루쨩 10.14 3526
10320 마지막 가족사진 .......... 106 方世玉 06.18 3522
10319 일본에 와서 10여년 28 땅찌치기 02.13 3516
10318 내가 목격한 사고.. 22 유니맘 08.27 3516
10317 일본에서 본 조선족의 위상 57 야월 05.01 3514
10316 나도 모르게 자꾸만~ 37 〓사랑 04.09 3513
10315 6년 일본생활 남은건 ...... 65 딸기사탕 11.27 3509
10314 전차안에서.................................. 23 빨간엽서 08.26 3508
10313 여자는 작은것에 감동먹구...사랑에 빠진다??!! 33 汽水 08.01 3507
10312 이런 남자 NG!!!!!!!!!!! 11 〓사랑 08.24 3503
10311 형님? 26 그냥참자 07.27 3500
10310 朝鮮族詐欺グループ 35 momo80 08.07 3495
10309 우리 아버지 일본와서.. 36 동그람 02.16 3495
10308 일본온지 마루마루 6년 30 거울 11.03 3493
10307 게이 친구 구합니다..의향이 있는 분만 들어 오십시오.. 16 게이임다 03.27 3491
10306 万引き한 사람 잡았는데.. 6 동그람 08.30 3485
10305 일본어고수분들에게-일어에서 우단 발음에 대한 심각한 고민 27 일항사 06.23 3485
10304 녀성분들 주의하세요! 1 최극 01.17 3480
10303 연변음력설야회에 대한 소감 15 아사히도라이 02.03 3473
10302 일본에서 조금 이상한 일들.. 69 치이타 06.10 3472
10301 혼자 알구있기엔 넘 아까운... 55 화려한싱글 05.15 3466
10300 중국상해체험 일본유학후회기 35 킹파르사 02.03 3464
10299 여자면 여자답게 삽시다(2) 47 못말리는짱개 01.12 3462
10298 울 아버지 일본 왔을때 30 pianomelody 02.24 3460
10297 융통성없는건지 차별인지... 2 동그람 09.30 3460
10296 회사내 뒷담화 13 gomyway 08.30 3456
10295 영주 불허가 통지 43 윤선희 08.29 3452
10294 심터에 곱은 여자 26 일생소애 01.04 3448
10293 일본 관동에서 계속 살것입니까??? 103 백골부대 05.12 3442
10292 일본와서 3년동안...체험담!!!! ^_^ 67 ホシ 07.13 3439
10291 허리띠 한번 더 쫄굴려고.... 11 비타민같은존재 11.15 3432
10290 무서워 떠나가는 사람들. 25 백골부대 04.22 3415
10289 귀국후 2년반의 체험-남방에서의 고군분투기 22 hiroshi 02.14 3413
10288 지독한 변비 80 ForgetMeNots 09.04 3405
10287 이미 늦었슴다? 28 정오의여신 08.04 3396
10286 펌 我对日本的感受:从喜欢到讨厌,从讨厌到平淡。。。 31 南瑾맘 10.01 3392
10285 スカイツリー  12 ㅋㅌㅋㅌ 05.07 3380
10284 살고 싶은 사람들만 보세욤 14 최극 12.21 33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