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빠징고의 유혹

  • LV 1 장백호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2325
  • 2011.09.06 10:04
매일 아침 출근길 빠징고집 앞에는 항상 젊은 청년몇이 줄 서있다...
직업적으로 빠징고 하는 사람들이다..
빠징고의 유혹은 참말로 사람을 못참게 한다...
얼마나 많은 우리동료들도 꿈을 안고 희망을 품고 일본에 왔다가 가증스러운 빠징고땜에
아까운 청춘을 허비하고 땡전한푼 못잡고 결국은 귀국하는길을 걸었던가..
심지어 빠징고가 원인이 돼서 가족을 잃고 범죄의 길에 들어서기도 한다...
참으로 한탄밖에 안 나간다...

이런 빠징고의 유혹....
나한테도 몇번 찾아왓댓다.

처음
 지나가다가 화장실 빌리느라고 들어갔댓다.요란한 기계소리,자욱한 담배연기,그리고 승자의 기뻐하는 그 모습이 한눈에 안겨왓다.놀고 싶은 충동을 느꼇다.허나 나에네는 앉아서 놀 시간이 없다.알바시간이 닥쳐왓으니까...
보다싶이 그 당시 나한테는 금전적 여유보다는 앉아서 놀 시간이 없었던것이다.

두번째
 빠징고 노는 친구의 권고와 심심풀이로 빠징고놀러 갔댓다.
 일본에서는 처음으로 노는 빠징고다(90년대 중반 중국에서 외자기업에서 일할때 외국인대상 빠징고를 한번 회사 상무와같이 놀아본적 있음)
 가슴이 설레이고 또한 돈을 딴다는 희망으로 가득 차 잇었다.
시작하려는 순간 불씨에 머리에 일본떠날때 친척 친구,마누라하고 햇던 약속이 떠올랐다.
일본와서는 빠징고를 포함해서 일체 도박에 손을 안대겟다던 맹세...
일본오기전 중국에서 직장다닐땐 매일 도박하고 술로 세월 보냇으니까 일본출국을 계기로 일체 도박에서 金盆洗手한다고 내절로 한말...
한참동안의 사상투쟁을 거쳐 결국은 내 맹세가 내 행동을 이겼다.
그래서 빠징고기계 앞에 앉았다가 일어나고 말았다....

그후 지금까지 아직도 일본에서 빠징고를 놀아본적 없다...

 주:드문드문 설명절이나 친구들이 와서 집에서 마작을 도박으로 아니고 오락으로 놀고 있음...
    마누라가 오락성 도박은 노는게 좋다고 해서 ㅎㅎㅎㅎㅎㅎ
    도박놀아서 돈은 별로 안 잃는 타입이 돼서 지금가지 일본에서 뉘기 처럼 큰 괴기 된적이 없슴다

추천 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26장백호
  • MP : 112,540
  • SP : 0
XP (31%)
Lv 26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치이타
내 일본에서 제일 처음 물어본게.. 파찡꼬란게 뭐인가 라는..

근데 나는 귀 한내 멘것두 빠찡꼬 옆에 지나가는것두 싫던데.. 그안에 들가 노는거는 휴~~
LV 1 바보온달0
종합하면 한마디군 ㅎㅎㅎ

    팅 로퍼화  껀 당 쩌우 ㅎㅎㅎㅎㅎ
LV 1 장백호
마작 놀가??ㅎㅎㅎ
LV 1 바보온달0
마작을 놀구 싶지무 ㅎㅎㅎㅎ언제??????????
LV 1 장백호
시간 봐가면서 ㅎㅎㅎㅎ
물음표 데리고 놀면 무조건 딴다니까 ㅎㅎㅎ
LV 1 미끼미니
빠징고 유혹에 빠진 사람...

빠징고를 노는 것이 아니라 빠징고에 놀음 당하고 있는 것이 아닐까 ㅎㅎㅎ

일정한  정도만 지나치면 독이 대는 법이지요 아닌가요 ?
LV 1 장백호
친구의 형이 빠징고땜에 일본와서 십년이 됏는데 지금도 생사를 모르고 있음
LV 1 꽃천지
빠징코 유혹에 빠지지않아서 다행이네요
기계이기는 사람은 없거든요
LV 1 장백호
내같은 사람은 빠지면 헤여져 나오기 힘들짐 ㅎㅎㅎ
LV 1 수미
보기만 다르게 착함다예 ㅋㅋ

울남편두 파찡꼬 한적 없음
마작 부컬도 몰룸

나뚜 ㅋㅋㅋ

결국 내자랑 했구나
미안함다 ㅋㅋ
LV 1 장백호
난 훙쓰하고 마작은 놀기 좋아하짐 ㅎㅎㅎ
헌데 지금은 도박성보다는 오락으로 놀기 좋아하짐
그래서 큰거 노는데는 안 삐치고 그냥 백엔치기랑 하라면 하짐 ㅎㅎㅎㅎ
하두 이전에 중국에서 직장다닐때 너무 도박해서 ㅎㅎㅎㅎ
LV 1 서쪽하늘
요글이 내마음 딱 막히게하는군.
어제 누기 댓글에 내가 스롯또막막한소릴 했더니만,,,
놀지않는사람들이야말로 영웅이짐 .부끄럽군
LV 1 장백호
부끄러울게 없이 그냥 뗍소 그럼 장군이 되꾸마 ㅎㅎㅎ
LV 1 다모클리스
나누 아무리 어째두 빠징꼬랑 뭐가 잼잇는지 도무지 모르겟단말이...............
LV 1 장백호
ㅎㅎㅎㅎㅎ 그렇니
기실 난 영 놀고싶은데 손대면 안된다란게 자꾸 나타나서 ㅎㅎㅎ
LV 1 서쪽하늘
챙피한대로 요글하고 댓글들 잘보고 가꾸마.기실 바찡꼬유혹이 여자유혹보다 더 세짐.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LV 1 장백호
ㅎㅎㅎ 노는게 무슨 창피라고 ㅎㅎㅎㅎㅎ
뭐나 적당히 하면 좋은게짐
도를 넘으면 안되짐
술도 적당히 안 취하게 마시면 좋지만 많이 마시고 취하면 나쁘듯이 ㅎㅎ
LV 1 너를ㅅr랑하고도
일본생활 초기에 놀러가본적이 있슴다.
미내 매재기가 어떤 아저씨가 노는거 한참 들여다봤는데...그아저씨가 하는게 아침부터 4만 띄왔답데다...ㅠㅠ
그러면서 돈다띄웠으니 일어나는거 내 신기해서 그자리에 앉아 3천 밀어넌게...8만 땃짐...ㅋㅋㅋ
대박!!!영문도 모르게 막 구슬이 막 쏟아져 나와 떨어집데다.ㅎㅎ

더 대박인게 그렇게 쏟아지는거 메해서 보다가 옆을본게 옆자리에서 아래우 뉴자이를 입고 캡모자 쓴 류더화를 발견했짐...@@
일본와서 류더화를 발견하다니...막 두눈 비볐고,이게 무슨꿈인가했다는겜다...ㅋㅋ
인생에 딱 한번의 도박체험기에,류더화를 짖접 눈앞에서 보는행운이 덤으로 따라온 운좋은 날이였슴다.ㅋㅋ
LV 1 장백호
ㅎㅎㅎ 와늘 대박이엿구나 ㅎㅎㅎㅎ
그날 나도 봣으면 더큰 대박인데 ㅎㅎ
LV 1 딴따라777
싸인이나  받앗습둥?
LV 1 너를ㅅr랑하고도
같이 사진 찍었슴다.ㅎㅎ
LV 1 ほほこ
캼블에 빠지는 사람은 결국엔 다 자기관리를 제대로 할줄 몰라서 그렇슴다,,,ㅎㅎ 백호오빠처럼 오또나 남자라면

자기관리 잘할수 잇기에 물들지 않슴다.ㅎㅎ

무슨 일이나 자기절로 분촌잇게 알아서 하면 캼블에랑 빠지느 일이 없다구 생각함다,,다 성숙되지 못해서 글치무 ..

울 사장두 파칭코 하는데,,,,파칭코 할때 전화오면 「いま会議中、、、会議中、、、」 이램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LV 1 장백호
ㅋㅋㅋㅋ 파칭코 소리 장난아니겟는데 ㅎㅎㅎ
LV 1 10분만더자고싶다
빠찡꼬 적당히 하무 좋슴다. 선전은 아니고 뭔 일이나 정시없이 함 아이데짐.

요짐 아바이아매들두 많이 놀구 완...일하다 앞치매치구 오는 아매두 있는데. 그건 좀 보기 그렇든데.

공기청정기 있어 담배연기두 자욱한 정도는 아임다.

시스템이 나쁘면 자욱해지겠죠.

그게 나쁜게 아이구 그기에 빠지는게 더 나쁘짐^^
LV 1 장백호
ㅎㅎㅎ 빠지지 말아야 하는데 대부분 자기는 안 빠진것처럼 말해도 결국은 다 빠져있더구만 ㅎㅎ
LV 1 딴따라777
동감 빠지지말구 드문드문 스트레스 푸는데는 최고 ㅎㅎ
LV 1 10분만더자고싶다
진짬다...ㅋㅋ 일본아들 얼매 조용조용 너무 정시아이나게 삼까에.

그래서 가끔 왁작왁작한 이곳에 와서 스트레스 푸는게 좋다구 봄다,

요짐엔 곡두 디팅곡인데 빠찡꼬에^^
LV 1 장백호
거기 오래 있으면 뇌세포 많이 죽겟던데 ㅎㅎㅎ
LV 1 장백호
빠징고 좋아하는매구나 ㅎㅎㅎ
LV 1 よろしゅうござんすか
딴따라777
/
이 사람이 쟈그라에 빠진 사람이군. 어험.
LV 1 딴따라777
빠진 사람은 아이구 그냥 쪼곰 조아하짐 ㅎㅎ
LV 1 가을동화
빠징고의 유혹을 이겨내게 한것은 결국 소중한 가족이였네요 ㅎㅎ
그리구  사나이 한번 맹세 끝까지 지킨 장백호님 역시 멋있습니다
LV 1 장백호
멋잇다구 내한테 빠지면 안됨다
유부남이 돼서 ㅋㅋㅋㅋ
  롱담임다 ㅎㅎㅎ
LV 1 ball
중국에 있을때는 부컬에 마작에 그것두 모즈라서 차이표까지 뚜가뚜가했짐.

일본와서 버릇 거의 떨어지다가 개잘란 빠징고에 한번 얼리운게

석달에 40만엔 띠우구 마누라인데 비판대회 정시나게 받은게

근담부터 빠징고란거 다니지않짐

어저는 드문드문 중국갔을대 동미들가 추이뉴비하메 마작노는게 최고짐.

역시 사람은 제힘으로 벌어야 사는게 멋이짐.
LV 1 장백호
비판대회에서 꼬깔모재랑 썻슴두??
그래야 제대로 된겐데 ㅎㅎㅎ
하기사 뗏으면 다 잘된겜다
LV 1 H博士
パチンコはあかんやで~ww つか~Office--;
LV 1 장백호
내 정마 시간 없단데 ㅎㅎㅎ
어느날엔가 내 집에서 쌍왕할수 잇는날에 꼭 올려주리라 ㅎㅎㅎ
LV 1 dio
yes
LV 1 風鈴
아저씨..존경합니다.^^
LV 1 장백호
그냥 존경만 합소
 사랑까지 하면 내 머리 아파짐다 ㅎㅎㅎ
LV 1 커피love
俺もスロットに2年間ハマってた。
最初ごろ1000円で14万儲かった時、マジ日本っていいなぁと思った。
ドキドキ感と刺激がハンパないー 
LV 1 장백호
처음에는 다 그렇다고 하더구만
그게 바로 유혹이짐
LV 1 덩치
나누 파칭코르 노는 사람들이 도대체 무슨 멋에 노는지 몰루겟슴다...ㅎㅎㅎ
들어가믄 담배냄새에 기게 소리 빵빵 나는게 막 골이 휭해 납데다..ㅋㅋ

동미가치 몇번 들어가서 놀아보구..
화장실땜에 몇번 들어가보구 햇는데 정말 무슨 멋에 노는지 나누 아직두 이해불가란말임다...

나누 한번씩 들어갓다 나오믄 골이 뛰해나는게 한창 행해서 정신 못추게 됩데다...ㅎㅎㅎㅎㅎ
굴쎄 돈으 먹지 못한것두 아이구..
보통 놀믄 쫌씩은 터지기느 터지든데...
한시간 이상 잇어라믄 내 정시 잘못 될꺼 같습데다..
정말 돈 주면슬리 놀아래두 나누 못놀겟습데다..

내 이상한지...ㅋㅋㅋㅋ
LV 1 장백호
말대로 하면 놀아는 봣단 말이군 ㅎㅎㅎ
재미 들이면 안되짐 ㅎㅎ
LV 1 꿔보러한접시
전번에  긴시쬬에  있는  미미정에  가서  밥먹으러  간게

뒤에  앉은  손님들이 

와늘  댄대가이  큰  목소리로  떠들지무.

내  막  가서  욕해놓을까  했짐.

주인이  말하는게 

그  손님들은  빠찐꼬하는  손님들이라구  하짐.

휴~~~

귀나  콱  메지...
LV 1 장백호
그것도 직업성적이겟짐 ㅎㅎㅎ
그냥 요란한 소리 듣다가 불씨에 조용한데 잇으면 소리 감각없어져서 그렇게 아부재기를 쳣겟짐
LV 1 해사한 남자
스로또 죽이지므..
LV 1 대장군
아는 동생이 이전에 기계차고 복건아들밑에서 알바하면서 중독대가지구 이젠 거의 쉬는날엔 빠징고 박에 안한다 들엇슴다 어쩔군 사람죽인다구 ㅠㅠ
LV 1 장백호
그게 문제란데...
LV 1 당지부서기
장백호 아즈바이 파칭코 유혹 이겨낸다는게 대단하꾸마.
나도 일본온지 11년 넘었는데 일본온지 2년만에 친하지도 않은 친구놈한테 끌기워서 배운게
3년은 완전히 빠졌고 나머지 5년은 드문드문 했고. 금년에는 안했으꾸마. 적어도 마이너스 7-8백만 되는거 같습꾸마.
다 자기를 컨트럴 못해서 그렇지뭐. 난 푸커도 마작도 하여튼 갼블은 흥취 하나도 없는데 스롯토에 빠진게 정신 없었지뭐.

다들 제발 놀지맙소. 물음표라는 친구 노는거 같은데,,,이젠 많이 띠웠을게꾸마.
하여튼 다들 자제하고 파칭코 놀지 맙소. 지갑에 들어있는게 다 저축이꾸마.
LV 1 장백호
서기답게 말하는구만 ㅎㅎㅎ
쉼터에도 노는 사람 영 많더구만
LV 1 salaiyilan
사실 빠징고는 나쁘것이 아니다. 사람의 성격에 따르고 난 그걸고 일본에서 1년이란 시간을보내면서 세상을 알게 돼였지무.
참 혹구도는 참 재미있는것같아,천국과지옥의 갈림길 여기서 난 지금 천국을 선택하게돼였구 .덕분에 지금은 너무 좋은거 같아
다시는 돌아올수 없는 그시절...
LV 1 2미2별
일본 사람들은 걍 1만엔 가지고 들어가면 그걸 띠우면 걍 나온다고 하는데...

중국 사람들은 그게 잘않돼요 ㅋㅋ
LV 1 방9타고1본왓다
흠... 놀아본 사람이 압니다 ..
놀아보지못하구 이러쿵,저러쿵은 그냥 장님이 코끼리 만지기 입니다.
틀린말은 아니지만  그걸루 먹구사는 사람도 잇으니깐..
확률적으로 따지면  .. 매일하면  결국은 다 날리고 맙니다
좋긴  안하는게 좋을듯..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32 3만오천엔땜에 싫다던 일본이 좋게 보이다 9 장백호 01.15 3512
131 올해 일년 농사 총결 28 장백호 11.25 3011
130 길이 막혀서 7 장백호 05.07 1820
129 택배회사 10 장백호 05.03 2411
128 3.11대지진이 눈앞에 다가옴을 알려주고 있엇다 10 장백호 03.01 3672
127 모방범죄 4 장백호 10.19 1250
126 빠징고의 유혹 56 장백호 09.06 2326
125 심지도 거두지도 않은 집에!! 32 장백호 08.25 1947
124 콤피니 알바하면서 술 마시기 16 장백호 08.03 1812
123 알바하면서 피주 도둑질해 마시기 20 장백호 08.02 4024
122 오늘 아침 전차에서 30 장백호 07.19 1941
121 도둑맞쳣던 자전거 5 장백호 06.28 1685
120 첫 지진경험 11 장백호 06.16 1554
119 일본이 치안이 좋다하지만 ... 16 장백호 06.14 2161
118 사형선고 36 장백호 03.28 1754
117 수학적으로 간단히 13 장백호 03.25 1251
116 화학지식으로 간단히 39 장백호 03.18 1680
115 일본이란 이나라가 45 장백호 03.16 1821
114 철학하는 분 말은 진리이겟지 35 장백호 02.11 2094
113 가렌타 38 장백호 01.06 1636
112 전차에서...3탄 26 장백호 12.28 1199
111 전차에서...2 45 장백호 12.20 1393
110 전차에서... 79 장백호 12.15 2497
109 독보조와 교회 11 장백호 11.27 1316
108 여성전용 18 장백호 11.19 2576
107 전차에서 본 풍경 9 장백호 10.16 1205
106 콘도로르 안되는 일본 4 장백호 10.06 1563
105 姜尚中같은 사람 8 장백호 09.25 1879
104 무농약 남새 34 장백호 08.31 1487
103 盆踊り와扭秧歌 19 장백호 08.09 1233
102 이상한 일본할머니 19 장백호 08.01 2754
101 치사한 인간 34 장백호 07.28 3054
100 일본의 특수한 성 29 장백호 07.14 2720
99 이렇게 자꾸 과대평가하니까 ... 4 장백호 06.23 1506
98 대통령한테서 온 전화 6 장백호 05.21 1854
97 인민페에 찍힌 도장들... 8 장백호 04.22 1646
96 연길 공항에서 14 장백호 04.21 2809
95 쉼터에서 김치파는데 대한 항의 13 장백호 08.22 2618
94 일본온지 4년된다는 놈이 칭커한다는게 29 장백호 08.22 3654
93 일본에서 서시장 가본 기분 18 장백호 03.18 9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