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조금 야한이야기...

  • LV 1 빼갈한잔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5054
  • 2010.10.29 03:24
어제 친구놈들과 만나서 술을 마시다가 들은 이야기임다...
한친구가 요즘 鴬谷에 놀러갔대요.그리고 러브호텔에 들어가서 데리바리를 불렀대요.
친구는 어떤 아가씨가 올까 상상하며 두근거리는 심정으로 아가씨가 오기를 기다렸대요.
근데 조금지나니깐 어떤 이쁘게생긴 아가씨가 들어왔대요.
그래서 뭐 코스도 정하고 돈도 지불해서 작업에 들어갔대요.

작업에대한 상세한 내용은 생략하겠씀니다...ㅋㅋㅋ 문장의 주제는 아래에 있씀다.ㅋ

코스시간은 얼마남지 않았고 쎅스는 고조에 들어갔대요.
친구가 땀을 뻘뻘흘리며 <あ,いく、いく>라고 하자,밑에서 그모습을 본 아가씨가 글쎄...

<うそでしょう> 라고 크게 웃더라는거...ㅋ

친구는 너무 황당하구 어이없어서 재수없다고 그냥 호텔에서 나왔대요...
결국은 혹 뗄라갔다가 혹을 달구온 격이짐...ㅎ
일본생활 8년해서 처음으로 격은 황당한 일이래요...

추천 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MP : 10,177
  • SP : 0
XP (0%)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인스탄스
코스시간 연장해라그 그랬잼드
LV 1 빼갈한잔
그런가? 내생각엔 그여자가 2프로정도 부족한가 했는데...ㅋ
<あ,いく、いく>
하니깐,

작업도중에 집에 가겠다는가 해서 웃었짐...........


근게 진짜 작업도중에 집에 갔짐.............
LV 1 빼갈한잔
에이, 20대중반이면 애도 아닌데뭐...ㅋㅋㅋ

집타령이겠씀까...ㅋㅋㅋ
LV 1 하늘
난 좀 이상한게 데리 바리라는 단어의미를 모르겟습니다. 데리바리란게 음식 주문해서 가져다 주는거 아닙니까?
그게 무슨 시간 하고 코스잇습니까?맛사지가 코스 잇다는건 아는데요.
왜서 우스운줄도 모르겟구요. 난 호텔갓다가 기다리던 아가씨가 자기 아는 사람인가 햇는데.
LV 1 빼갈한잔
데리바리란 원래의 뜻은 출장이라고하짐...ㅋㅋㅋ

20세 미만이면 몰라도 됨다...ㅋㅋㅋ
LV 1 seulement toi
저 일본말으 번역해줄사람...
LV 1 빼갈한잔
<あ,いく、いく>는 <ㅏㅏㅏ,살것같애...> 이고

<うそでしょう> 는 <어디아파,뻥이재?...>임다 ㅋㅋㅋ
LV 1 장백호
상세한 내용 생략한다면서 결과묘사는 잘햇구만 ㅋㅋㅋ
LV 1 딱한마디
미 친 개 새...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513 여러분 일본에서 데아이 싸으트는 이용해도 괜찮은가요? 6 뻐꾸기 01.25 5873
10512 연길시 주택가격 왜서 떨어지지 않을까 ??? 38 live000 05.15 5852
10511 처음 해본 데이트 33 까탈레나 08.21 5852
10510 재일본중국조선족관서우호회 제3차 운동대회 안내문 11 시내가 03.05 5783
10509 일본에서 집사기.. 41 치이타 04.20 5764
10508 일본 이게 어디 사람살곳인가? 246 영원 09.08 5676
10507 부자가 되지 못하는 사람의 특징 (퍼온글) 9 정민Kim 02.02 5647
10506 사랑없는 섹스 70 wo 04.17 5531
10505 사람죽곳슴다.....헬프미!! 22 최예형 10.23 5461
10504 이젠 울어도 될가 -일본생활 10년 89 락동강 02.04 5447
10503 귀국 할가 말가? 힘든 선택... 74 거지다 03.03 5393
10502 한국에설 취직하기 42 〓사랑 11.06 5390
10501 귀화후.. 11 yamamoto 03.26 5372
10500 오작교에 등록해보고 기가막혀서 한소리합니다. 11 기가막혀서리 06.17 5292
10499 에스테덴쬬체험수기... 42 구수한콩딱개 10.28 5268
10498 スナック 67 スキンヘット 02.05 5252
10497 여유없는 일본생활.... 14 여유없음 05.01 5246
10496 色다른 면접일기---AV업계편 62 cinema 08.27 5219
10495 日本이 活路를 찾았다. 31 최극 09.09 5211
10494 남성누드데생(素描) 24 cinema 08.31 5182
10493 조선족남자와 사귀면서 세계관이 통새낫던 일들. 86 ほほこ 07.01 5169
10492 중국들어가서 취직하기 7 BB536 01.11 5131
10491 최악의 아세아나항공 – 일본입국편 110 발광머리앤 03.13 5127
10490 월급. 7 AllRights 10.05 5096
10489 크라브 글을 일고, 참지못해 한마디... 58 김택 03.26 5062
10488 조금 야한이야기... 10 빼갈한잔 10.29 5055
10487 일본에는 왜 [오까마],[오나베]가 이렇게 많을까? 36 행복설계사 02.25 4912
10486 취직하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가 해서 33 サザンクロス 05.31 4887
10485 요새 귀국하는 젊은이들한테 도움이 됄련지 ㅎㅎㅎ 49 01.29 4865
10484 금방 옆집 일본 여자를 두들겨 팻슴다. 63 MorningNight 11.16 4856
10483 충격!재미조선족여성 65%이상 성매매업에 종사 48 들쥐 01.20 4855
10482 한국 일본 대만애들을 옷차림 쭉 지켜보면 ... 27 정민Kim 09.14 4851
10481 중국의 조선족이란 긍지감?! 139 Iris 05.30 4845
10480 일본에서만난 연변총각(전한국여자이구요) 36 성이여자 06.15 4779
10479 @@ 우리 아버지 일본에 와서 5날째! 5 6년째아줌마 04.06 4730
10478 일본에설 응급실 체험기!!!!!!! 11 〓사랑 12.06 4725
10477 청개구리님 왜 글을 삭제했는지요??? 65 최극 06.25 4639
10476 연변남자의 일본체험수기(10년생활) 제1편 10 sora080 06.02 4629
10475 공공장소에서의 매너를 두고.... 152 가을하늘 05.28 4617
10474 중국국제항공 타고 중국 가면서 개고생 했다 18 붉은시계 06.26 46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