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무더기로 때려엎기..

  • LV 1 치이타
  • 비추천 0
  • 추천 10
  • 조회 1893
  • 2010.01.21 14:00
본인은 정치,시사,력사 성적이 낮았구 별루 흥취가 없지만.. 주위에 말으 듣구 보구 느끼구 분석으 하기르 잘하짐..

잘하는것두 아이짐..그냥 그렇거이 하구 제생각으 너불댈뿐이짐.. 뭐 그래두 그런말에 속에 찔리는 분덜이 잇떠란말이..

밑에서 말하는 조선족이라는게 전부에 조선족으 말하는게 아니꾸마..그냥 알기 쉽게 말하느라구 단거나..그거가지구

걸구 들지 맙소..

--

한부류에 사람들은  좀 허영심이 있구 남이 잘되는거 못봐주는 성격이 있짐 ... 

뭐 이웃집사람이 어느메 과장이요 국장이요 하게담

그사람이 능력이 있어서 저렇게 댔다는 말으 절대 아이 한단말이.. 돈으 썼다느니 뒤문치기 햇따느니.. 뭐 기실은 이런게

능력이 아니겠는가.. 돈으 쓰는 사람이 많구 뒤문치기 하는 사람이 많은데.. 왜서 하필이무 그사람이 되는가.. 다른사람보다

좀 낫은 면이 있글래 된거 아닌가말이..


그 과장집인치 차장집인지 좀 이래저래 돈이 들어와서 생활이 좀 좋으니까나.. 자기집밑천두 보재구 같은생활으 해보겟다구

역새질으 해보는게 아이 되니까.. 물가가 비싸우.. 정책이 나쁘우.. 모모당이 나쁘우.. 그냥 그렇단말이..

--

또 다른 부류에 사람들은 .. 한국바람 일본바람땜에 집으 야진하구 리자돈으 꾸메서리 출국으 해서는..

뭐 중국에서는 비천하다구 하지두 않던 고된일으 ..몸으 망체가메 하메.. 아껴쓰구해서 돈으 모다가지구서리는..

고향에 가서는 그래두 제몸에 금칠으 해보겠노라.. 비싼칭커하메.. 비싼선물..자랑하메 외국에서는 돈으 깍잴루 버는거처럼

사람으 휭하게 만들어버리구.. 그렇게 흥청망청 쓰구서리는 .. 어저는 소비 장난이 아니더라.. 얼매 얼매 가지구 간게

몇날이 아이 대서 다 써버렜다.. 이래메 앓는 소리 하구설.. 또 한 몇달은 어디메 나댕기지두 않구 콘비니 야근에 들어가는데

말이.. 고향에 사람들이는 또 ..외국에 갔다 온사람들이는 다 저렇게 잘 나가는가 해서.. 또 친척이구 친구구 부추겨서

내다 보낼려구 애쓰고...

--

또 어떤 사람들은.. 아껴먹구 아껴쓰메설.. 효도한답시구 부모형제들에게 잘해주느라구 한둬뭉치르 보내주짐..

뭐 바깥세상은 아름답지..내 가진돈이 없어서 지금 한숨으 풀풀 쉬는데.. 어느날 아침에 그렇게 뭉치돈으 받아봅도..

그 돈이 제 피땀을루 벌어들인 돈이 아이무 다 흥청망청 쓰메 부패해지기 마련인데.. 그런데 재미르 들이무

그만큼 또 요구가 높아지구.. 손으 내밀게 되짐.. 그럼 또 감당하기 바빠가지구.. 부모형제앞에서는 맨즈 없을가바

참구..여기메 와서는 우는소리 하짐.. 일본에서는 돈이 하늘에서 떨어지는줄으 안다구.. 다 제가 저질러놓은 일으가지구

나중에는 남으 탓한단말이..  고양이두 매일 물고기르 주게담..쥐잡이르 하기 싫어하꾸마.. 사람이라구 뭐 다른가 하는가..

--

재차 어떤 사람들은.. 일본에 와서 어언 10년이 거이 되여간단말이.. 와서 언어학교요 대학교요 전업학교요 대학원이요

이래저래 댕기메 고생하다가 일자리 찾은게.. 사라리만이짐.. 뭐 고생끝에 병얻어가진다는 말이 있짐..

10년 분투햇다는게 공인이 대벼렸짐.. 고향에 친구들으 본게.. 어느메 경리오 과장이요 사장이요 된게 막 있찜..

그거 또 부럽아 하짐.. 자기가 학교때는 쟤네들보다 더 잘했다구 ..공평하지 않다는두.. 또 말이 많짐..

당신이 일본에서 생계를 위해서 분투하구 있을때에 .. 그사람들은 뭐 10년동안 집에서 놀았는가 하는가..

10년전에 당신이 일본에 간다메 그사람들 앞에서 말으 햇을때..그사람들두 부럽아 햇을꺼구..그대는 잘난듯이 얼굴으 쳐들구

있었을 꺼라는.. 그냥 그렇게 자기절루 선택한 길이지 남이 가라구 간 길이 아니니까.. 뭐 여기서 한달 사발으 까시무

외국 유람두 갈수 잇기에.. 그런 생활으 하는것두 뭐 나쁘진 않다구 보는데말이..

---

위에서 말하다싶이 나르 포함해서 조선족은 흠집이 많짐.. 이래무 걸구드는 사람이 또많단말이..

걸구드는것두 흠집이란거 몰르는게 더 한심하다는..

추천 10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28치이타
  • MP : 129,135
  • SP : 0
XP (64%)
Lv 28
내 니보구 메절새 하지 말랬지..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파이팅
좀 거친 말이지만 넘 현실적이고 맞는 말이네요...
ㅎ.ㅎ
파이팅!!!
LV 1 천연수evian
ㅋㅋ 그 증말 리과한 사램이 말두 잘하꾸마..

딱 맞는 말이지모
LV 1 천연수evian
이글을 기실 연변에 있는 사램들두 함 읽어봐야지모..
LV 1 서쪽하늘
그럼 집에 돈도 보내지 말고 달라무 울부짓고 , 또 중국에가면 놀러도 나가지말고 밖에나가 외식하지말면
  되는거지.누기있음두 하면 없으구마하메--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LV 1 cm
본인은 정치,시사,력사 성적이 낮았구 별루 흥취가 없지만.....


그럼 수리화는 아주 잘했다는 말인가? 잘 해도 용정고중에서 잘 햇겟짐...
LV 1 야월
ㅋㅋㅋㅋㅋ

수리화 그래미 전국권에서 놀아봣심다??!
LV 1 치이타
내 춤으 영 못추구 흥취두 없으꾸마.. 그래무 내 뭐 노래르 영 잘하는건가??
LV 1 야월
ㅋㅋㅋ
노래 못하는거 아우 -_-
LV 1 설미향
ㅎㅎㅎㅎㅎㅎㅎ

맞는 말씀~~~^^
LV 1 떠도리
무더길르 때려잡아서 삶아먹구 고아먹자그...?
그때 되문 잊어먹지 말구 나두 불러주길...
LV 1 꼬옥 잘살거야
너무 맞는말이짐 ㅎㅎ
LV 1 소염제
글하나 잘 썻소...완전 동의.

연길에는 치이타같은 간부들이 모자라는거요...
LV 1 오메가
ㅎㅎㅎ
LV 1 KAMANE
정말 멋잇는 글 추천 추천 추천..
나도 오니 과장이니 부장이니  사장이니  많더라  부러웟지 ㅋㅋ
지금 노력하고 잇습니다,,
짐  사라리만
LV 1 환배단조
밖에사람은 안,
안사람은 밖!
위성(圍城)
인간이란 참...

사족:
학문중에서 왜서 철학을 제일 으뜸으로 보는가?!
어쩐지 답은 여기에 있는것 같단데...
푸들푸들...ㅎㅎ
LV 1 없는힘 다해
어차피 한방 밖에 쏠수 없는 총이라면,
누구나 무더기로 쓰려눞이고 싶은 법.ㅋㅋㅋ

오래만에 잼있는 글 보네요.ㅎㅎ

추천 한방!
LV 1 碧潭飘雪
여섯번째 추천이 내 누른겜다.
LV 1 킬리만쟈로
치이타 수리화를 잘하짐.그러길래 글으 보면 아주 해학적이지만 순차적으로 리치에 딱딱 맞게 이어나간단말이.

글 잘 썻소.내 오랜만에 공감을 가지는 글으 봤소
LV 1 넘약한여자
허영심 문제임
LV 1 아즈바이
일체를 완전 개괄해놨구만.
LV 1 조선호박
이글을 본게,왠지 마음이 좀 풀립니다.

내가 딱 저 10년분투해서 사라리맨이 된 부륩니다.

솔직히 막 국내에서  부장이니 무슨장이니 하매 잘 나가는 애들이 부럽고.

근데, 치이타님 말씀 딱 맞습다에..

다 제가 선택한 길인데뭐, 지금와서 남이 부럽을게 뭐 있겠슴까?

그냥 제 자리에서 노력하매 잘 살아가면 행복한거 아이겠슴까?

가끔 요렇게 교육을 좀 받아야 정신으 차린담다.

이담부터도 좋은 글 많이 올려주세요.
LV 1 쑈로롱
와 ㅡㅡ우 !!

참 잘 썼슴다 ..추천 하구 감다 ..^^
LV 1 쥑일놈의ㅅㅏ랑
ㅋㅋㅋ

요로케 해석을 잘 해두면 걸구들 싸람없을거 같애요^^~

무튼 글을 재밋게 쓰는거 같음^^~
LV 1 나는세상이우습다!
딱 맘에 찍히는 말으 했구나 ㅎㅎ
그냥 추천마 하나 때리구 가우~ ㅎㅎㅎ
LV 1 최예형
와우 짝짝짝!!!!

우리의 위대한 치타를 연변조선인민민주주의 자치주의 주장으로 강추함다....
LV 1 돼지가죽우산
원래 좀 외교쪽을루 발전해야 하는데 말야.. ㅋㅋ


아깝소..  말한번 참말 잘햇오..   
연길 와서 양주 마시는게 어디 연길에서 착실하게 공자받구 사는 사람들이 마시는가..  머 정부 간부들이 어뜨케 하는게사 내 알바 아니지..

언제 보이..  누기는 연길에서 가짜 양주를 비싸게 마셧다구 억울하다 하드마.. ㅉㅉ
LV 1 @쯔리@맨
글 고대로 우리민족의 특징으 잘 표현했짐... 두손들구 찬성하는데...

이런글으 읽구 꼭 개불알이요 뭐이요하는 분들이 있더란데...  >>>  런분들은 성실하지 못하지므...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81 주말 동창모임.. 5 치이타 10.29 4018
180 의식주행... 4 치이타 06.13 2652
179 후지산 등산.. 7 치이타 09.04 2631
178 浄化槽... 7 치이타 07.24 1958
177 북경 분투기 결말.. 8 치이타 07.23 3076
176 북경 분투기 계속.. 3 치이타 07.23 2667
175 북경 분투기 ... 4 치이타 07.23 2901
174 내 댕겠던 회사르 소개합지베.. 13 치이타 06.19 3761
173 3련휴... 7 치이타 06.04 2023
172 이사했찜.. 20 치이타 05.21 3069
171 새집 열쇠르 가졌짐.. 20 치이타 05.18 4351
170 주택롱.. 36 치이타 04.23 3892
169 일본에서 집사기.. 41 치이타 04.20 5818
168 랭면 체험기.. 10 치이타 04.09 1997
167 다뀨빈... 8 치이타 04.05 1357
166 그냥 ... 22 치이타 05.09 1632
165 사람들이 다 얼리우메 살짐.. 14 치이타 03.29 2222
164 지진중 이사.. 5 치이타 03.16 1367
163 이번 지진으 통해서.. 3 치이타 03.11 1329
162 인터넷 신청... 10 치이타 03.07 1397
161 웃긴단말이... 28 치이타 12.07 1885
160 콘비니.. 10 치이타 11.18 2032
159 거 있재... 33 치이타 10.14 1490
158 자리 양보... 63 치이타 10.14 1703
157 망상에 나래를 활짝 펴면서리... 19 치이타 03.10 1556
156 한몽데로 여러명 재차 까버리기.. 13 치이타 03.03 1768
155 의식주행+락 7 치이타 02.17 1577
154 무더기로 때려엎기.. 27 치이타 01.21 1894
153 연길이 소비쎄다구 하는데말이.. 59 치이타 01.20 3940
152 어제일이짐.. 20 치이타 12.08 1945
151 일본에서 학교가기... 23 치이타 11.30 2008
150 심심한데 내 꿈이나 말해볼가.. 9 치이타 09.11 1447
149 일본아들이 사람얼레두.. 12 치이타 09.10 2480
148 미안했던 일.. 18 치이타 07.22 1507
147 우리 모캐.. 16 치이타 07.13 1257
146 우리 모캐.. 10 치이타 07.06 1331
145 간사이 유람기.. 14 치이타 07.02 1256
144 대련 유람기.. 19 치이타 06.30 1602
143 불쌍한 일본사람들... 28 치이타 06.30 1934
142 참으메 사는 세상... 13 치이타 06.29 15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