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너무 좋습니다.하느님 감사합니다)^0^(

  • LV 1 천사의인형
  • 비추천 0
  • 추천 1
  • 조회 629
  • 일반
  • 2006.12.26 15:56
금년10월달부터 운이 질질 꼬인다고 생각햇엇습니다 ,,도덕두 맞히구 여러가지로 힘든일만생겨서

중국에 다시 돌아 갈려구두 생각햇엇습니다 ,,,

금년 10월 어느날 알바를 끝내고 찌무까지들러서 집에 갓습니다 ,,넷이 같이 살구 잇는 내 일본에서의 따뜻한 보금자리 ,,,방은 두개엿습니다

평시와 같이 나는 센터에서 나와서 집가눈도중에 언니랑 장편연설 통화를 하면서 집에 도착하구 집들어 와서 문잡구구,,,한 10분간 전화를 더하구 샤워하러 들어 갓습니다..모두 새벽까지 알바를 하고 잇는시간이고

나 혼자만 저녘8시에 일끝나고 집에 오면 혼자입니다 항상  그날도 찌무들럿다 오니깐 11시쯤 되엿음니다

샤워도중에 이상한소리가 얼핏들렷지만 ..신경안쓰고 샤워를 다하구 나와서 옷입으면서 뭔가 이상햇음니다
앗~!!이게 머야 빈집에서 내 가방 이 없어 진거 아니예요??미쳐 내 눈이 잘못된건가?????목구멍이 막히고
희한한일이라구 방안을 쌋쌋히 둘러봐두 없습니다 ,,허둥지둥 같이사눈 애가 알바하눈데 가서 데꾸 집에 와서 다시 봐도 내 가방은 반바.......ㅠㅠ 어떻해,,,,카드로 부터 시작해서 일본와서 내가 간바르해서 삿던 소품들이 모두 들어잇눈데 ,,미치게 신경질나구 짜증 ,,,경창에 신고해야지,,,,,

근데 그것도 안되엿음니다 ,,같이 사눈 룸메이트 둘은 비자가 없으니깐 말입니다 ,,,내가 집에서 물건을 잊어버려도 신고하면 같이 사는 애들 다 붙잡혀 가게 되눈 상황이엿슴니다 ,,신경질 왕짜증

룸메이트 하나눈  정말 인간적으로 싫은 나이 든언니 ,,워낙부터 미운데 이사람들 땜에 내가 경찰에 신고두 못하구,,,열이 꼭띠가지 치밀엇습니다 ,,,휴....

언니야 물건잊어먹은거눈 대수야 언니가 아무일 없으니 댓어,,,꼬맹이 룸메이트

이제야상황 파악이 갓구 뒤잔등이 오싹햇음니다 ,,그럼 뭐야
내가 집에 들어 오기전에 도둑이 집에 잇엇구 내가 샤와하눈 틈을 타서 내가방 도둑질해 간거잔아,,,,우,,,
눈물이 낫습니다 ,,글구 내가 살아 잇어줘서 하느님한테 감사 햇습니다 .,도덕이 사람잇는집에 들어 왓으면 칼이래두 안가지고 잇엇겟어요?내가 샤와도중 소리를 들엇을때 나왓드라면 더욱 엄청한 일이 벌어질수두 잇엇을꺼잖아 ,,,,하느님 정말루 감사 합니다 ,,

새벽에 모두 와서 보니깐 내 가방 통채루 ,안에눈 내 돈지갑 카드 mp3 등 내 귀여운 조카사진 등 많은것을 잃어버렷구 ,,또다룬 룸메이트가 새로산카메라를 잊어버리구,.,근데 이상한점이 참많다 ,..노트북이 두대나 되눈데 하나두 안잊어 버리구,,,,말루 형용할수 없지만 의심되는게 하두 많은데 경찰에 신고 못한다 ,,

불쌍한 비자없눈 동생애 땜에 ...기막혀 ,,성질 터진다 ,,,,,ㄱ

새벽에 경찰에 돈가방이랑 가방이랑 루스마레루 햇다구 거리에서 신고햇다,,억울

나눈 그포근한 살던집이 싫엇다 ,,당장 알바도 끝내고 이틑날로 모든집을 챙겨서 언니집에 왓다 ..

사장도 내가 이렇게 엄청난일을 당해서인지 ,,,그날로 월급결산해주고 ..미안해햇다...

같이 살던동생도 미안해하구,,,암튼 오싹해나눈 집구석이 싫엇구 난 언니 집에 와서두 그미열이 오래두 같다

그래서 저번달에눈 아사쿠사에 가서 빌구 부첩까지 하나 만들어 꼬박같구 다녓다...

근데 며칠전 경찰에서 한각기가 왓다 ....카드를 얻어 봣다고

카드라메 다시 만들엇기에 행여나 해서 이재 전화 햇더니 돈지갑을 얻어 보앗단다

캭 이런 ,,일이 ,,,,돈지갑 내가 내 생일에 큰맘먹구 여직껏고생한나한테 어쩌다 돈안아끼고 십만원주고산

비동돈지갑 ,,,,,,얻어 봣단다 ,,캭캭 ,,,,,,,내가 여직고생한거 알어 주는거 같다 ,,,,어쩜 ,,,ㅋㅋ

 
하느님에게 감사드립니다 ,,도둑질한사람은 천벌받겟죠 ,내지갑 얻어바서 경찰에 바쳐준 사람

감사합니다 ,,복받으실꺼예요,^^감사합니다

운이 빌빌 꼬인다고 생각햇지만 이제또 운이 트인다고 생각합니다 ,,,.

설쇠고 지갑찾으로 경찰에 출도 합니다 ㅋㅋ아자아자 화이팅~!!




추천 1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MP : 8,455
  • SP : 0
XP (0%)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GT 바람…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축하!!새해에.......복많이받아라......ㅎㅎㅎㅎ
LV 1 천사의인형
땡큐,,~~yoo too~~~~~ㅋㅋ
GT 사랑은하나다
참 다행이네.사람이 안다쳐서......

苦しみの裏には必の楽しみが約束されている。화이팅!!
GT 앉으나서나
잘됏군요.........참다행이예요....

물건이 잃어렷지만 사람이 아무일없어 다행이고...

후에 또 소중한 물건 다시찾아 다행이고..참으로 복이 많은사람이예요..

좋은일이 많이 생길거에요
LV 1 일심
다제복이거든요.내리막잇으면 올리막잇다구 잘될거얘요.^*^^*^
LV 1 play boy
새해에는 복터지길 바랍니다. 행복하세요.
LV 1 seikou
멋있게 당했네
새해에는 좋은 일만 있기를,,,,
LV 1 등이나 좀
경찰에 누기 출두함둥  함부로 출두하무 안되는데 등이나 좀
LV 1 Everything4u
ㅎㅎ

因祸得福 라고 새로운 한해에 복이 터질 징조구먼.....

외국에서 일하느라고 수많슘니다... 항상 여러면에서 주의하시고 화이또!!!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19 人間の価値 (人生の生き上手は妥協上手である) 11 渡り鳥 09.15 628
10318 国勢調査에 관하여 12 쌍둥이 09.22 628
10317 일본유학일기1 3 시간이 흐르면 09.23 628
10316 직장일기 7 – 커뮤니케이션 10 배상봉 10.02 628
10315 제목 아무리 생각해도 안 생각나는데... 11 나물감자 10.10 628
10314 대화가 필요한데..... 25 바다여자 10.11 628
10313 내 사랑 잠꾸러기대지! 7 넘나도 사랑스러워 10.14 628
10312 마음과 마음의 대화 3 gracie 10.15 628
10311 추억의 명장면속으로... 10 @쯔리@맨 10.25 628
10310 시도 때도 없는 어떤 일본인 10 제갈공명 10.31 628
10309 나 행복해요 10 susugka 11.04 628
10308 시간 부족하다 5 イルカ 11.08 628
10307 가는 세월 8 가는세월 11.10 628
10306 우리 잘해봅시다... 3 파란いちご 11.10 628
10305 헌책 8 없는힘 다해 11.13 628
10304 紅葉 2 xin 11.26 628
10303 나의 일본생활 10 포카 11.28 628
10302 일본사람은... 14 11.29 628
10301 자연하고 인사하러 떠날실 분들에게 (자유게시판에도 올렸읍니다) 7 조상옥 12.06 628
10300 유학생에서 직장인까지(도서관) 3 pretty 12.11 628
10299 2005송년에밤(3) 9 비켜 12.12 628
10298 천사의 축복 11 배상봉 12.17 628
10297 환상의 세계--디즈니란도 2 파란いちご 12.21 628
10296 이런 글 올려도 될가요. 21 韓尚久 12.21 628
10295 샘 나서 나두 한마디 ......1편 10 12.23 628
10294 今日、恥ずかしかった!  その上悔しかった !! 16 빨간 까꾸리 12.24 628
10293 논문 쓰면서 11 하나 12.25 628
10292 내 맘속의 자신 ......? 3 大 海 12.25 628
10291 편히 사라졋으면 좋겟다 18 IcanDoit 12.28 628
10290 무제 -그냥 적어보기싶은 마음 19 12.24 628
10289 임무 완성도 하고 스트레스도 플고,,ㅎㅎㅎ 12 개나리 꽃 01.04 628
10288 신년의 첫날... 10 나물감자 01.03 628
10287 힘든 일본생활 꿈을같고 아자아자화이팅!~!~!` 2 O형남자 01.05 628
10286 관동의 글..一杯のかけそば...를 읽고... 13 김택 01.16 628
10285 事故にはあったけど、、、うれしい 20 VB-LOVE 01.21 628
10284 適当な「不謙譲」も必要では... 2 빨간 까꾸리 01.22 628
10283 젊어지고 싶은 분들만 보세요 5 없는힘 다해 02.11 628
10282 「選択」という文章をお書きになさった方へ 2 susugka 02.13 628
10281 ちょうど一年 8 도투바이 03.13 628
10280 \"이번만은 꼭 밟고 지나가야 되겠다.\"를 읽고 5 오이 03.19 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