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나의 착각....

  • GT whitemocha
  • 비추천 0
  • 추천 2
  • 조회 628
  • 일반
  • 2006.12.05 08:24
열븐.... 이러신적 있습니까???

엘리베이터 버튼....   문 여는 버튼이랑, 문 닫는 버튼...  가지런히 있는 그 두개 버튼을...

난 왜  구별이 잘 안되는지...        화살표 두개 (안으로 향한 화살표 랑, 밖으로 향한 화살표)

그 두개를  잠깐사이에 구분을 잘 못하겠다는겁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마도 아이큐가 낮은것 같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 어제는  버튼을 반대로  눌러서, 엘리베이터를 향해 들어오는 어떤   사라리만 을 엘리베이터에 꽉끼

이게 했습니다.. 어찌나 당황했던지... 난   \아....... 고멘나사이... 보탄 마찌가엣쨧떼... >_<........../ 라고

사과했고...     그 사람 왈... / 다이죠우부데쓰요....... / 이러면서도  나를 찍.. 흘겨보고는  갑디다...


근데... 심각한건... 벌써 제가  세번째로 이런 실수를 했다는것........................ 후..................

이러는건 저뿐일까요???? 궁금.....ㅋㅋ

추천 2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1 메모사랑
ㅋㅋㅋㅋㅋㅋ

난요,
사람이 올라탈때 ←→ 이거 눌러주는데 올라탔는데두 깜빡하구 손을 안푸는거예요...
그러니까 엘리베타는 그냥 그렇게 멈춰있구...사람들은 웅성웅성하구~그럼 내가 정신 퍼떡 드는거예요~ㅋㅋㅋㅋㅋㅋㅋ

그 경우가 빅그카메라 같이 사람이 많을 경우엔 더 쪽팔리죠~-_-;;
GT whitemocha
하하하... 여기 칭구 한명 찾았따.. ㅋㅋㅋㅋ
맞죠? 그럴때도 있어요.... ㅋㅋㅋㅋㅋ 
그래서,전 엘리베이터 탈때 항상 정신 바짝 차리고 있죠.. 언제 또 어떤 불상사를 일으킬지 모르니깐.. ㅎㅎㅎㅎ
GT ellen
ㅋㅋㅋ
그럼 님은 그냥 가만서있으세요! 그 사람이 탈려면 절루 누를겁니다!ㅎㅎ
LV 1 ゆびわ
ㅋㅋㅋ

우리 만숀 엘레베터 버튼이 좀 둔하거든요...

일층에서 윗층 올라가려고

슬쩍 건드려놓고 서서 쭉~ 기다리다나면 뒤에서 손이 쑥~ 나와요...

깜짝 놀라 머리 들고 보면...ㅋㅋ 버튼 이 눌러지지 않은 상태란거예요~


ㅋㅋㅋ 어찌 영상하던지...
GT whitemocha
애런... ㅋㅋㅋㅋㅋㅋㅋ  네.  저도  그래서 되도록이면 가만히 서있는데, 부득이한 경  우  도 많습니다... ㅋㅋㅋㅋ 울며 겨자먹기 이지요..ㅎㅎㅎ

유비와... 저도 그런적이 여러번 있습니다....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다 비슷비슷하네요... ㅎㅎㅎㅎ
LV 1 나물감자
나는 착각두 심하지만 오늘은 된 실수를 했는데...어제 같이 근무한 마네쟈가 글쎄 어제 보았던 기억이 전혀 없어가지고 오늘 밥 먹는시간에  모두 실마리를 찾아가면서 내 기억을 찾아주었다는거...ㅠㅠㅠ 모두들 덩달아...나물이 앞으로가 막막하다네 휴
LV 1 qzz815
ㅎㅎㅎ,나도그런적이잇어유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19 이럴땐 어떡하면 좋을까요? 13 구정남자 08.11 627
10318 내 떈반궈 ㅜㅠ 4 소나기 08.11 627
10317 지진의 철학. 11 못생긴미남자 08.20 627
10316 そのままでは駄目ですよ 5 KANSAI 08.28 627
10315 그냥 한마디~~~ 5 キンちゃん 08.28 627
10314 콘서트 티켓에서 보는 일본 15 이런 09.01 627
10313 最近 1 multimillionair… 09.07 627
10312 용돈 4 강철호 09.30 627
10311 요즘 상태 10 하늘그리고바다 11.02 627
10310 失業給付金について 주의점 2 맛있어요 11.07 627
10309 대국과 소국 ( 펌 ) 21 두만강푸른물 11.11 627
10308 騙し? 7 그저3 12.08 627
10307 학력은 인생의 기본 6 일본체험수기총서기 02.21 627
10306 일본 9 헤드레기 03.03 627
10305 가입인사 8 matumotokiyosi 03.09 627
10304 손자 과장님 ...ㅎㅎ 5 영상40도 03.27 627
10303 감사해요 라는 말 하고싶어요 8 이쁜천사 08.17 628
10302 딤딤해서... 6 신기루 09.02 628
10301 나의 일본체험 8 Robert 09.16 628
10300 일본 삼주년을 기념하여...(3) 5 서현 09.25 628
10299 동생의 아르바이트 찾기 21 슬픈사슴 09.29 628
10298 행복한 여자? 불행한 여자? 5 꼬꼬감쥐깡 11.05 628
10297 탈출계획^^ 15 DAPI 11.05 628
10296 어이없는 일본할아버지 14 레이 11.14 628
10295 지금부터 바로 내 삶이겠지.. 9 『블루』..† 11.24 628
10294 나에게도 이런일이..... 6 돈부자 11.29 628
10293 일본서비스 이전 중국-대련으로 7 Microsoft 12.01 628
10292 날아다니는 강가의 작은돌. 6 명랑펭긴 12.08 628
10291 오늘 거리에서... 10 오아시스 12.22 628
10290 >>>-->마음이 아파지는 순간 9 꼬맹이 12.22 628
10289 一人のクリスマス 12 gjrhd 12.22 628
10288 후--------- 5 눈이 좋아 12.30 628
10287 알바하면 이렇게 정신없이.. 6 하늘친구 12.30 628
10286 사는게 뭔지......???ㅠㅠ 13 저 산너머 01.05 628
10285 일본이면 더 낫겠지.. 7 하늘친구 01.05 628
10284 새해를 맞으며... 7 서 현 01.06 628
10283 感動できない今の自分 3 청아 01.08 628
10282 동년에 놀던 유희 7 서 현 01.15 628
10281 도박과 나 16 바보 01.18 628
10280 쉼터의 미새얼이 일본에 왓다 --- (4 ) 12 미샤 01.19 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