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이번은 좀 다르게 ,,,

  • LV 1 꼴꼴이
  • 비추천 0
  • 추천 6
  • 조회 666
  • 일반
  • 2005.01.21 13:23
오라지 않으면 음력설이다
요즘따라 설이래도 설같지 않다 ,특이 일본에는 음력설이 없으니깐 명절의 분위기도 맛본지 5년이 돼가고 ,,,어릴때는 그래도 설을기다리고 그랬는데 ,,,
지금은 설이오면 나이먹는것이 두려워 졌다
나는 매년 이때가 되면 한가지 근심이 있다
시집부모한테 어떻게 전화 드렸으면 좋을지 ,,,???
매번 전화 내용은 이렇다
모시모시 나 @@임다  ,    잘있습니까 ?    몸건강하십니까 ?  그곳 날씨는 어떻습까 ?
설에 무슨 좋은걸 했습까 ?  우린 잘있습다 ,    ,
그리고는  할말이 없으면 ----내그집 위대하신 아든님 바꾸어 드릴게요    아니면
아든님이 전화기 막 빼았습다  그럼 설잘쇠쇼
매번 이걸로 끝난다 ㅎㅎㅎㅎ
우리집에 전화 할때는 한시간 이상씩 말하는것이 보통인데 ,,,,,,
5년 계속 같은말 반복하고 있다 ㅎㅎ
저와 같은 고민을 하고 있는분 없으세요 ?
시부모들하고 전화로 어떤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있으세요 ?
우리 함께 토론하여 이번 설에 시부모들한테 색다른  인사 올려보지않을래요
 

추천 6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MP : 2,083
  • SP : 0
XP (0%)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GT 나는 나대로
여기 일본에서 어떤 좋은일들이 있었슴다 하고 여러가지 좋았던 말들을 하면 ??????
그리고 원망,자랑비슷하게 남편의 좋은말 하던가 ..........
LV 1 꼴꼴이
원망 자람비슷하게 남편말하는것 참 좋은 방법이네요
LV 1 복쥐
글쎄 나도 동감이데 어떤 주제로 재미있게 얘기해야될지

일년 한번뿐인 음력설이데...

골때리네....
LV 1 바다옆그녀
꼴꼴이님 마음을 이해하는데 시집에도 전화걸면 자기집에 전화하는 내용그대로 말씀해보세요.뭐든지 보고하면 시부모님의 사랑이 몇배도 돌아온답니다.한번만 시험해보세요.
시아버지하구 응석두 부려보구요 ㅎㅎㅎ,넘했나?
LV 1 꼴꼴이
복쥐-
좋은 의견이랑 알려줄거지 ,나원 ,,,,

바다옆그녀-
글쎄 ,그렇게 해보고 싶은데 ,,,시부모들이라 독이 있네요 ㅎㅎㅎ
결혼 1년도 되나마나해서 우린 일본에 오고  했으니 ,,,
그렇게 해서 시부모 놀리워 볼가 ?ㅎㅎㅎ
LV 1 바다옆그녀
당연히 그래야죠,그렇게 습관되면 나중에 만나두 자연스레 수다두 떨수 있어요
시아버지들은 며느리 얼굴 그냥 보고만 있어두 그렇게 이쁜가봐요.
 사랑받는 이쁜며느리 되세요.
LV 1 용드레 우물
경험이 없어서 잘 몰라 지송해요.

공동으로 되는 화제를 많이 꺼내면 좋을상 싶어요.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22 래년 필업하는,.. 5 어린뚱뽀 05.26 645
10321 니이가다지진4주년 4 니이가다김영배 10.23 645
10320 어떻게 생각하는지!!! 6 1억 10.23 645
10319 안타깝기 그지없다 ... 5 계절따라 변하는 여 05.30 645
10318 夢^^ 2 히망 06.21 645
10317 생산대에서 배운 인생철학 あ 6 Blueboy 07.03 645
10316 고양이와 함께하는 퇴근길 21 기분 쪼아!!! 07.10 645
10315 수영장 6 기분 쪼아!!! 07.22 645
10314 納得いかない! 9 하늘을 나는 잎새 07.20 645
10313 会社の繁栄はトイレから覗ける 9 KANSAI 07.25 645
10312 7000 번째를 묘준해서.. 10 못생긴미남자 08.05 645
10311 곧 필업이건만..... 12 마음수련 08.07 645
10310 日の出 3 akarui 12.14 645
10309 개인정보보호의식에 관하여~ 11 전통편 08.09 645
10308 진짜부패 11 다모클리스 08.12 645
10307 급급급 7 하나 08.13 645
10306 인흐라에 그와시이 한분들이 있으면 6 험한… 08.14 645
10305 오늘은 특별한 날 14 돈돈돈 08.27 645
10304 そのままでは駄目ですよ 5 KANSAI 08.28 645
10303 젊어보인다고?? 4 나인틴GR 08.31 645
10302 내가 생각하는것 10 분홍꿀꿀이 09.02 645
10301 아버지 6 bird 11.14 646
10300 理想な生活 8 susugka 11.14 646
10299 오는길,가는길 7 없는힘 다해 11.17 646
10298 실수투성이 8 없는힘 다해 11.22 646
10297 어떡하면 되죠.... 12 ♥하트♥ 11.25 646
10296 2005송년에밤(1) 비켜 12.12 646
10295 2005송년에밤(4) 비켜 12.13 646
10294 꼭 쓰고싶어서. 3 손목시계 12.14 646
10293 사핑은 얼마나 무서운가... 5 명랑펭긴 03.11 646
10292 인간의 삶과 죽음 11 천당의 바줄 09.05 646
10291 내가 어릴때 당한 일 12 넝촌어지리 10.02 646
10290 차가운 맘일까? 12 딱곰(남) 10.08 646
10289 구급차 3 나물감자 10.11 646
10288 가을이 좋다 5 돌아온 10.15 646
10287 또 하나의 친구를 보내다... 5 zzz 10.17 646
10286 불평 에 대하여 9 민지 10.28 646
10285 대학원...과 대학을 망설이는 분들께.... 7 tomitomi 10.30 646
10284 부자가 될라면 5 열다섯자리 부자된다 11.01 646
10283 론문때문에... 10 bird 12.06 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