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一人のクリスマス

  • LV 1 gjrhd
  • 비추천 0
  • 추천 3
  • 조회 635
  • 일반
  • 2004.12.22 21:32
今日は学校からの帰りに久しぶりにカフェに入ってゆうっくりと一時間を過ごした。余裕ができた生活では決してない、贅沢のつもりでもないが、これでしずかに一人でクリスマスと残りわずかの今年を先に味たかった。私はこの何年間あまりお友達もいないままの単純な生活を送ってきた。というより私には余裕が金銭的にも時間的にもまったくなかった。必死で頑張った、頑張りすぎで倒れてしまって周りをびっくりさせときもあった。でも、まだまだ私の苦学は続くのである。後悔など思ったことがない、むしろ本さえ読めれば最大の喜びである。
 明日からは年末年始で学校のためしばらく休んでいたバイトに連続出勤になる、「貧乏暇なし」みんなが楽しく過ごす日々が私の稼ぐ絶好の日々であるのだ、でも私はこのような自分で自分を慰めることができる私が大好きである。

 わたしのように年末年始に出勤するshimtoの皆さん、笑顔で頑張りましょう。

추천 3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4gjrhd
  • MP : 7,409
  • SP : 0
XP (27%)
Lv 4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GT 하늘친구
無駄な人生になれないために今頃苦労しているわけじゃないんですか
おれ自分人生の合格者になるという気持ちを持ちながら、勉強もバイトにもやる気だして頑張ってください。
LV 1 pak
힘되는 글 잘읽고 갑니다. 메리 크리스마스!
LV 1 유림
みんな一緒ですよ
頑張ってください
また、友達もつくりなさいよ
LV 1 包公
諦めずに頑張ってください。
同じ思いをしながら頑張っている留学生が大勢いるから・・・。
LV 1 나물
一緒に頑張ろう!!!ファイトーーーーオッーーーーー!!!
LV 1 芸能人
自分の目標を失わずに最後まで頑張ってください。

そんな姿を見つめつつたいと思う一員で在る。
LV 1 まさる
아무리 바빠두 친구 만드세요
스트레스두 풀겸
그래두 만나서 웃고 울고 말하고 먹고 자고 하는
그런것이 있어야되지요
아무리 바빠두 밤중에 래두요
먹구 마이구 그러세요 ㅋㅋㅋ
작으마한 힘이래두 되니간요
그리구 일본에 있는 류학생들이 거진 빈보카네나시일거예요 ㅋㅋ
LV 1 진해호
일본에 유학이 어려울것으로 많이 생각하고 잇어요...,저 여친이 그기서 학업을 하고 있으니깐요...,하지만 혼자서 하는 인생보다는 같이하는 인생이 더 좋을거래요... 맘 풀고 잘 해보세요...
GT TOMMY
힘든삶 노력하는 모습 ....

멋집니다...
GT 진달래꽃
노력하는 모습이 보기좋습니다..하지만 눈에 보이지 않는거라고해서 항상 혼자라고는 생각하지 말구요....그렇게 생각한다면 자신이 넘 지치고 마음이 쓰려나거든요...지금 이시각 제가 친구의 글 읽고...리플 다는것처럼...사람은 아주 낯선 환경에서도 인정은 연한데로부토 차츰 짙어지고 따라서 더불어 살아가는 삶속에서 즐거움은 느낄수 있는겁니다...힘든 하루지만 그 하루가 즐거운 하루이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LV 1 captain
댁은 그래도 크리스마스에 뭐 카페야 에서 마였어요 ?
난 일하느라고 정신없이 돌았는데
돌아올때 힘들어서 맥주 두개 마이고 발라당 번저셔서 자고 말았어요.
이틑날에는 또 아침부터 일이고.
허허.그래도 여기 와서 뜨문 뜨문 친구들의 얘기랑 들어보는게 난 그게 재미던데
LV 1 龍少爷
俺も同じだよ たまに友達と酒飲んだり遊んだりしたほうがいいよ
仕事ばかりすると体はもちろん精神的も疲れるから
お互いさま頑張りましょ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20 조롱속의 새 5 청색 구름 03.29 631
10319 매일매일 고달픈하루다 17 영원 04.03 631
10318 우루사이~~~~~한 새 룸메터. 9 손목시계 04.13 631
10317 눈에서 불이 ,,ㅠㅠ 9 민우 05.02 631
10316 햐얀 깃 8 명랑펭긴 05.10 631
10315 RE:내가 들은 재밋는 일본체험-1 7 미사 06.07 631
10314 재미잇는 발견 8 내멋 06.08 631
10313 愛知万博 4 병아리 06.15 631
10312 _+ 5 min woo 06.18 631
10311 먹고싶다...사고싶다... 12 いちご 06.18 631
10310 고독할때 6 이 송이 06.23 631
10309 難問山積 10 명랑펭긴 06.24 631
10308 일본생활이 힘들대요. 14 정란이~ 06.27 631
10307 내가 바보인가요? 14 Cello 06.29 631
10306 잠깐 쉽터.... 10 군이 07.01 631
10305 안녕하세요..하류인생이 또 왔습니다... 11 하류인생 07.02 631
10304 어제 중앙선전차지연땜에 7 발광머리앤 07.07 631
10303 許してください 6 spring 07.27 631
10302 暴走天使 이야기,,ㅎㅎ 11 심심한 날들 07.28 631
10301 잠시간 단신귀족으로 되였습니다. 5 시골에서왔어요 08.01 631
10300 요즘은 지진이 왜 요렇게 없나?! 21 reason to live 08.13 631
10299 久しぶりの地震 16 reason to live 08.16 631
10298 찌바에서 바다 쉼터모임6 6 いちご 08.18 631
10297 이일은 이렇게 해결되였다. 12 명랑펭긴 08.19 631
10296 갈사람은 가구 올사람은 온다 4 눈사람 08.21 631
10295 변하고 있는 현실 13 바다소녀 09.04 631
10294 너무 심한거 아냐? 8 달나라恋人 09.12 631
10293 保険会社へのアルバイト代の請求について 詳しい方A… 3 ゆびわ 09.16 631
10292 사는 방식이란? 5 바다소녀 09.17 631
10291 지금까지에서 제일... 11 수지니 09.24 631
10290 일본체험수기 올리는 여러분~~~^^* 18 세이카*MARY KAY 09.26 631
10289 괴로운 하소연 7 어린양 09.29 631
10288 어린 양님의 글을 읽고 4 구름 09.30 631
10287 고생한 나들은 이젠 추억처럼 흘러갔어요 18 임 석철 09.30 631
10286  変わってる私 8 평범한삶 10.02 631
10285 無題 4 ダルマが転んだ 10.08 631
10284 기가 안막혀서 2 asus 10.08 631
10283 日本で人生で一番気まずかったこと 16 ヨーグルト 10.21 631
10282 사꾸라 꽃 피는 그날까지 기다리면서.. 12 파란いちご 10.25 631
10281 래일만은 휴식하고싶다 7 천사의 형님 10.28 6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