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이럴때는?...

  • LV 1 haru
  • 비추천 0
  • 추천 1
  • 조회 669
  • 일반
  • 2004.11.07 01:13
내가 오늘 저녁에 글을 넘 많이 올린다고 열븐 웃지 마세염~~^^
기분 좋으니깐 굽보이는 창작열정이 어찌나 넘쳐흐르는지...
말릴래야 말릴수가 없네염 ㅋㅋ

근데 저 요즘에 기분꿀꿀하다 했더만 우리 웃집에 사는 애들까지도
진짜 절 열받게 만들고 있답니다...나 원 열받어서...
기실은 별일도 아니지만...
저의 집은 만숀 1층이거든요 ㅎㅎ . 물론 신쥬큐부근에선 보기드문
쬬끄마~~한 마당도 있고요. 첨 이사할때 꽃도 심고 썅채도 심고 하면서
어떻게 유용하게 쓰겠는가 맨날 궁리했었는데...결국 학교도 힘들구 알바두
힘들구 하니깐 유용하게 쓰는건 그냥 포기하고...깨끗하게 정리에만 열중했죠~
풀이 나면 할머니들처럼 없는 시간도 아침 일찍 나가서 풀 뽑았고
태풍이 한번 지나가면 므슨 쓰레기가 널리지 않았나 해서 나가 쓰레기도 줏고...
근데 어느날 난데없는 담배꽁초 발견한거 있죠??그것도 하나가 아니 대 여섯개..
거기다 팃슈, 담배곽까지...
그래도 아문말없이 주었죠~ (아마도 전번날 웃집애들 굉장히 다투더만 속상해서
담배많이 피웠겟다)라고 이해까지 하면서말이죠...
깨끗이 주은 일주일후
이게 머야~~ 마당엔 또 담배꽁초가 지저분하게 널려있엇습니다~~
그래도 성직 꾹- 참고 주었습니다...나 원래 성질 좋은 사람 아닌데...그래도 보기좋게
참았슴당~어지간한 사람은 두번 거둔걸 보면 자책감이 들어서 안 던질거라고 자신햇죠!
그런데 세번째 똑같은 일이 일어났을때는 담배꽁초를 주으면서
일부러 같이사는 친구한테 그랫죠
<< 얘, 이우에 사는 애들은 눈뜨고도 사람 청소하는게  안 보이는건지 아니면 얼굴 두꺼워그렇는지>>
하면서 말이예요.
그것두 오리지날 버전으로 중국어, 한구어, 일본어루 ㅋㅋ
근데 그것두 들었는둥 먹었는둥...
울집마당의 담배꽁초는 매일 늘어만 가네요~
웃집에 올라가서 충고해볼가도 생각해보았지만
인심이 흉한 이세상에 두렵기도 하고
(기실은 다투기만 하면 물건부터 작살내는 웃집 사람들이기때문)
이대로 두자니 맨날 청소만 하는 내가 청소아줌마같구...
휴~~
머리가 아퍼유~

추천 1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1haru
  • MP : 5,073
  • SP : 0
XP (0%)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LED7
买个烟灰缸 送给他们吧 
LV 1 허춘영
문 방방~두드리구...말씀하세요.
이이까겐니 시로요~떼
LV 1 hanako
一番良い方法は貴方が家賃振り込むところが不動産だったら、不動産にお願いするか、大家に振り込むんだったら、大家にお願いして、解決してもらった方が平和的に解決出来ますよ!それじゃ、良い結果が出る事を祈ります!
LV 1 수니
재털이 사들고 가세요 ㅎㅎ

머 부동산에 고자질하는건 넘한거같네요

<<걔들도 힘드니깐 ..>> 케케케
LV 1 haru
LED7님,수니님 좋은 의견 고맙습니당~ 이번 주말에는 재털이 사가지고 방문 가야죠~
춘영님, 그 애들 제집 그릇 깨다가 모자라서 울 집 그릇깰라 내레올가봐 걱정 ㅎㅎ
하나꼬님, 글쎄 그것두 방법이 옳긴 옳은데...같은 중국사람끼리 내 얼굴두 깎이는 같아서 ㅠㅠ;
LV 1 나무
마당에 재털이 하나 놓아주세요...ㅎㅎㅎ

그래도 밖에 꽁초를 던진다면 재털이로 되통수 답새겨놓으세요...
LV 1 련정
요즘엔 담배꽁초비가 많이 내리네.,...하고 웃집 사람들이 들릴수 잇는 정도로 말해보세요...ㅎㅎㅎ 그래도 안되면 뿌려도 마사안지는 플라스틱담배재털이 하나 선물할수 밖에 없네요....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323 개인정보보호의식에 관하여~ 11 전통편 08.09 646
10322 급성위장염 -_-!!! 3 소나기 08.11 646
10321 급급급 7 하나 08.13 646
10320 일본에서의 메이와크 메일 3 장백호 08.26 646
10319 밑에 고민하는 사람을 읽고 7 골아파 08.26 646
10318 젊어보인다고?? 4 나인틴GR 08.31 646
10317 내가 생각하는것 10 분홍꿀꿀이 09.02 646
10316 뭉치자 5 Soil 09.03 646
10315 돈끼호테를 디리 치다 6 날아라 곰아 11.10 647
10314 이번주 일요일에는 국화꽃구경 갑니다 4 도시나물 11.10 647
10313 理想な生活 8 susugka 11.14 647
10312 오는길,가는길 7 없는힘 다해 11.17 647
10311 어떡하면 되죠.... 12 ♥하트♥ 11.25 647
10310 요즘은 넘 힘들어 11 이상 02.09 647
10309 이제 시작되는 나의 일본생활 8 grape 03.04 647
10308 요즘 마음이 무겁기만하다. 15 반디불 03.12 647
10307 오늘 원만히 해결보면서... 9 파란いちご 08.07 647
10306 고향에 돌아가고 싶지만.. 하냥 고향이 멀어보인다. 분통!한심! 15 초불나라 08.31 647
10305 내가 어릴때 당한 일 12 넝촌어지리 10.02 647
10304 차가운 맘일까? 12 딱곰(남) 10.08 647
10303 동경 라이프 스또리 (2) 5 푸쌍 10.20 647
10302 사람은 그래도 사람을 봐야 재밌다. 10 나물감자 10.21 647
10301 산책 7 yuri 10.28 647
10300 론문때문에... 10 bird 12.06 647
10299 切符と回収券 2 steely fish 12.15 647
10298 요사이의 생긴 간단한 에피소드 8 나물감자 12.16 647
10297 작년 4월6일날에 쓴 일기-잊을수 없는 날 3 ♡yooky♡ 12.17 647
10296 일본에서의 알바. 9 질주 12.19 647
10295 눈송이처럼 마음을 하얗게 비우고.... 13 꿈부자 12.24 647
10294 就職活動をやってる皆様へ(情報) 3 jabara 12.26 647
10293 일본체험 14 이강 12.26 647
10292 来日8年:苦労ー慣れと仕事探し 1 baku 01.03 647
10291 올해 첫 음악 감상 2 01.07 647
10290 SHM TOを信じ、同じ民族、同じ国であることを信じたせいでひどい目に… 15 helen 01.08 647
10289 来日8年:続きは力--社長との葛藤(11回) 1 baku 01.09 647
10288 나의 의문 ?????? 19 얼음… 01.17 647
10287 가끔은 중국체험도 3 없는힘 다해 02.06 647
10286 돼지 5 02.09 647
10285 말두않되 12 에네르기 05.28 647
10284 라스토 사무라이 파워 +++))) 7 파랑새 03.24 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