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길에서 두 남녀는...(일본의 난파현상)

  • LV 1 phone
  • 비추천 0
  • 추천 2
  • 조회 8378
  • 일반
  • 2003.12.24 14:06
저 앞에서 여자애가 걸어온다.
하얀 반코트에, 미니스커트에, 부츠차림이다.
머리는 짙은 금발이다. 유행되는 양그걸차림이다.
이번엔 꼭 이 여자애를 꼬셔야지.
신쥬쿠역에서 이미 한시간이나 서있는다.
맘에 드는 여자애랑 보고 말을 걸면, 모두 그냥 지나쳐버린다.
모두 약속이 있단다.
다른 남자애들이 하나하나 여자애를 Get하구 자리를 뜨는데,
나는 아직도 여자애뒤를 따라다니면서 열심히 말을 걸구 있다.
정말 쪽팔린다.
내가 못생긴건가?
난 나 외모에 절대 자신을 갖고있다.
178센치의 키에 짙은 갈색으로 염색한 유행되는 헤어스타일,
아래우에 입은 양복도 깔끔하다.
절대 미남이다.
나는 그 여자애옆에 다가가서 말을 걸었다.
[잠간, 어디가고 계셔요? 혹시 시간이 되면 커피한잔이라도 할가요?]
그 여자앤 나를 한번 훑어보더니,
[지금 약속이 있어서요..]
기회를 놓칠수 없다.
[몇시 약속이세요?]
[6시예요…]
난 제꺽 시계를 들여다보았다.
[아직도 40분이 있군요, 우리 같이 얘기해요.]
그 여자앤 잠간 미동하는가보다.
[저 좀 들려볼데가 있어서요..]
[그냥 10분만 커피래두 마셔요.]
여자애는 잠간 생각에 잠기더니,
[딱 10분만요…]했다.
난 재빨리 말을 받았다.
[그럼요, 10분만.]
그리고 우린 커피숍에 들어갔다.
난 속으로 쾌짜를 불렀다.
(너 오늘엔 나한테 걸렸어. 이젠 넌 나손의 떡이야..)
………………………………………………………………………………….
저 앞에 남자애들이 서있는다.
모두 여자애를 난파할려는 남자애들이다.
잘생긴 애들이다.
난 그래서 신쥬쿠를 좋아한다.
적적할때 여기에 오면 아무 사람과도 상대할수 있기때문이다.
그 남자애들이 난파프로지만, 나도 프로다.
난 굽높은 부츠를 신고 타닥거리면서 길을 재촉하는양 걸었다.
한 남자애가 다가온다.
키가 큰 애다.
흠, 나의 취향이군.
그 남자애가 말을 걸어온다.
[커피한잔 할가요?]
난 피뜩 훑어보았다.
장발에 염색한 머리, 외모는 봐줄만하다.
눈을 크게 뜨고 나의 대답을 처절히 기다리고 있다.
아마 나의 전에 여자애를 난파할때 실패한가보다.
난 좀 비싸게 놀았다.
[지금 약속이 있어서요..]
그애가 물어온다.
[몇시 약속이세요?]
그래서 일부러 40분후를 말했다.
[6시예요…]
그 남자애는 얼굴에 웃음을 띄우면서,
[아직도 40분 있군요, 같이 커피해요.] 한다.
난 또 짐짓, [저 좀 들려볼데가 있어서요..]했다.
그래니 그앤 떼질쓸양, [10분만 해요.]한다.
나 속으로 쾌짜를 부르면서 그 남자애와 커피숍에 들어갔다.
(너 오는 나한테 걸렸어. 커피마시구 나이트도 끌고가야징. 난, 일전한푼 팔지말아야징.)


Ps.일본사회의 난파현상을 소설식으로 적었습니다.(글의 이동은 없겠죠?)
일본사회의 젊은 애들을 글에 담아봤습니다.
난파란 일본젊은이용어인데, 길에서 여자 혹은 남자를 꼬시는것을 가르킵니다.
지금의 일본의 10대,20대는 40,50대와 완전히 틀려진 세대입니다.
그래서 많은 사회문제를 일으키고있습니다.
난파는, 저희 중국사람들이 이해하기 힘든 행동일겁니다.
제가 처음 당했을땐, 이 남자가 머리가 돌지 않는가 했죠....


추천 2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3phone
  • MP : 4,604
  • SP : 0
XP (17%)
Lv 3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설인
그랬구나 ...
내가 여자 맘들어 말걸었을때도
여잔 이남자 머리 돌지 않았나 생각하구먼..
으흠 ...
LV 1 딸링
난파하는 남자들두 남자들이지만
그냥 따라가는 여자들이 문제짐 ..........
LV 1 천하일꾼
그러게 일본남자들이 일본여자 싫어하구

일본여자들은 오히려 바람난 일본남자 싫어히지...

ㅎㅎ 제X가 쿠린줄드 모르그
LV 1 phone
사회현상은 뭐라 해야 할지???
우리 중국도 이렇게 돼가고 있을거예요.
LV 1 순정파
단지 S 만을 위한다면..그리고 젊었을때 하도 놀구 싶어서 그런다면..머
이런 방식도 그럴만도 하죠머..
대신 이렇게 난파를 당해도 진짜 나쁜놈들 한테만
안 걸린다면..
말 듣기론 이렇게 잘 못 걸리면 크게 다친다는데 그게 더 걱정이 되네요..
그렇치 않고 그냥 놀기만 원한다면..머 너무 놀라울것 없을듯..
한국도 "야타족"과 "나타족" 있었잖아요..
인간 본성에는 유혹이 꼭 존재 하니까...
LV 1 hime
일본의 난파현상 넘 생동하게 표현햇네요..
처음엔 이해가 안가던것이 이제는 너무 봐서  그냥 아무런 느낌도 없네요..
LV 1 정광
진짜~~꼴보기~~싫은 `~~~존재들이다~~즈런~~~~사람은~@ㅉ
LV 1 ☜hana☞
ㅠ.ㅠ 난파.... 이상하게만 변해가는 사회...
GT 겨울연가
난파쥬크 라는것도 있소. 뭐냐면 난파하는 기술을 전수하는 그런곳...
티부이서랑 봤는데 난파기술 가르치는 샘이 일년에 몇천명을 난파했다드만...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알림 네티켓에 관해 14 SHIMTO 04.08 26255
알림 리용안내 19 SHIMTO 03.20 29718
10553 千里香--여러분의 광림을 환영합니다. 2 SHIMTO 11.30 269738
10552 연길향 신오오쿠보점 1F 리뉴얼오픈 안내입니다. 29 延吉香 01.19 198098
10551 ★★★ 신오쿠보 진달래 ★★★ 주방경험 20년된 우리조선족 이모를 모셨습니다… 12 金達莱 08.02 148524
10550 美味亭上野店 必見!!!  春節キャンペーン 生ビール&ハイボール 299円!!! 63 美味亭미미정 04.17 138472
10549 【亚洲人材研究所】名牌大学以及大学院升学辅导-现职名牌大学老师们辅导!! 11 アジア人材研究所 05.01 79442
10548 1월13,14,15,16일 공사떄문에 잠시휴업합니다..........17일부… 68 麻辣香 10.31 65447
10547 조선족음식점 夜来香 赤羽오픈(쉼터회원10%할인중) 8 夜来香 06.01 21221
10546 赤羽에 조선족음식점 鑫味城이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11:00 - 23:30… 3 鑫味城 11.16 20950
10545 데리바리 불렀을때 57 よろしゅうござんすか 06.02 17057
10544 ★★★ 핸드폰 고가매입 (스마트폰,일반폰,타브렛)ー전국각지 매입가능 ☆☆☆ 21 핸드폰전문 02.16 16822
10543 재일조선족<<무지개>>잡지 창간5주년기념 인사말씀 올림… 무지개잡지사 11.18 15639
10542 여자 꼬시는 방법 35 ドクロ 08.31 15401
10541 일본 AV산업과 모자이크처리에 대해 12 나고야펭긴 04.29 14508
10540 오사카인과 도쿄인의 차이 9 yamamoto 01.15 9652
10539 평범한 한 연변유학생의 외침 33 핵심사상 03.09 9165
10538 일본생활 접고 중국 들어가 살고있는 분들 일본에서 생활하는 분들 32 파리젠느 01.22 8640
10537 길에서 두 남녀는...(일본의 난파현상) 9 phone 12.24 8379
10536 섹스가 싫다니......ㅋㅋ 37 퉁즈먼썅친먼 01.14 8306
10535 바람난 안해? 214 영원 06.10 8189
10534 밀당1<여자가 여우되기>... 18 빼갈한잔 04.25 7900
10533 【일본에서 자식분을 키우시는 조선족부모님들에게.】 76 일항사 05.26 7791
10532 2년만에 다시 동경에 와보니... 64 붉은시계 02.18 7456
10531 이런놈 때문에 연변남자 이미지가 .... 180 하로아 11.29 7240
10530 매일 매일 눈물로 보냄니다 어찌할까요 14 든든하게2 04.18 7216
10529 일본와서 놀란일(혹 탄복한일) 48 가짜천사2 08.11 7089
10528 왜 조선족남자들은 이렇게 깨지 못했는가?(그냥 개그로 읽어보기.) 225 ほほこ 06.23 7085
10527 사람 참 무섭습니다. 36 쉼터맘 02.14 7079
10526 일본여자와 결혼하신분 중에... 14 김대성 11.29 6906
10525 오래동안 연변고향에 못가신분들 눈요기라도 하십쇼 2 어베쥬지 03.29 6833
10524 시체닦기알바 [상] 59 아빠벌거지 09.09 6539
10523 일본에서 한 아줌마의 일기 19 しあわせ 04.02 6536
10522 일본에 와서 많이 놀란것(추가) 44 앵무새 05.01 6532
10521 일본전철에서의 치한(痴漢) 8 phone 12.15 6460
10520 일본 성씨와 기모노의 유래... 20 괴테 04.16 6303
10519 전차에서 트러블 21 천지선녀 01.19 6285
10518 전차에서 본 중국 사람 313 하늘 10.13 6263
10517 여자친구와 헤여지고 싶습니다. 118 장백산표담배 11.15 6217
10516 2012년 재일본중국조선족관서우호회 송년회 안내문 관서조선족우호회 09.17 6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