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일본체험수기

中国人の名字を日本語発音する笑い話 - 旧掲示板から(HRB)

  • LV 1 GRG
  • 비추천 0
  • 추천 22
  • 조회 3310
  • 일반
  • 2003.02.07 11:42
この文章はHRBさんが12月27日旧掲示板の書いた文章です。
------------------------------------------------------
日本では人を呼ぶときに必ず名字の後ろに「さん」をつけます。ある日、中華料理店で、逞しい男の店長が突然ホールの方に向かって「とうさん!」と呼びかけました。店内でランチを食べている客達は、揃って一斉に店長の向いている方向を覗き込みました。みんなの頭の中には当然「店長のお父さんも店内で働いているのだろうか?」という問いが浮かんだのです。
 しかし意外なことに、ホールの奥からは、1人の女の子が、ちょっぴり恥ずかしそうに、「はい」と返事をしたのです。その女の子は中国から来た唐さん(とうさん)でした。あいにく彼女の名字の日本語発音は、日本人が父親を呼ぶとき使う「父さん」という言葉と全く同じなので、よく人の父と勘違いされていたということです。

 機械のぽんぽんという音が鳴り響くとある工場で、冗談好きのむっくりした班長さんが、急に「かあ~ちゃ~ん!」と叫びだしました。そこで働いていた中国人のアルバイト達はどっと笑いました。皆もちろん、それが賈さん(かさん)のことだと分かったからです。

 日本人が親しい人を呼ぶとき、しかも特に相手が若い女の子のときに、さん付けをしないで「ちゃん」をつけることがあります。また、面白いことに日本人は自分の母親を「かあさん」という風に呼ぶのですが、小さい子供は「かあさん」と呼ぶ代わりに、「かあちゃん」と呼ぶのです。
  先程のむっくりした班長さんは、もう六十近くの太ったおじさんなのに、自分の娘ほどの年の賈さんのことを、わざと大げさに「かあちゃん」と呼んだのです。太った班長が工場内であちこち母さんを探していたという笑い話が、工場の語り草になりました。

 大学時代、日本語の授業で、私のクラスメートに馬さん(ばさん)という女の子がいました。最初は、皆先生の教えた通りに、彼女を「ばさん」と呼んでいましたが、ある日、いたずら好きの男子生徒達が彼女を「祖母さん」と呼んでしまいました。
  日本語では、「ばさん」にしろ、「ばあさん」にしろ、両方とも年寄りの女性しか指しません。困りきった馬さんが自ら、自分の名字の発音を「ま」と変え、しかも皆の前で自分のことを「ま」と呼ぶようにと、そうでないと返事しないよ!と強く宣言しました。

추천 22 비추천 0

 微信扫一扫(위챗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LV 1GRG
  • MP : 232
  • SP : 0
XP (0%)
Lv 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현재 게시판에서 작성한 게시물 더보기
LV 1 밥팅이
面白い^^
LV 1 許 光鶴
hahaha!かなりおもしろいね!
LV 1 ★ホシ★
ㅋㅋㅋㅋ
ㅋㅋㅋㅋ
LV 1 지난시간
가수NRG의 김환성이 진짜 죽은 이유
김환성이 죽은 진짜 이유!!
김환성이 죽은 이유........
진짜 무서워요~~
김환성 죽은이유가 미신일줄은 몰라도~~
이건 좀 일리가 있는거 같아요!!

옜날에 어떤 한 무명가수가 있었는데
누구도 자길 알지못하니까
술만 먹구 그래서 암으로 죽었데....
유서에서 공통적으로 잘나가는 가수는
4명만 순서데로 저주를 해서 죽인다고 했데요......
김환성이 죽기전에 이런 말을 엄마하고 했는데
이 말을 하고나서 다음날 갑자기 감기증세를 보였는데
이유없는 바이러스로 인해 죽었데요...
근데 가수들 중에서 죽은사람의 공통이 모냐면?
'ㅅ'자가 들어가는 사람은 죽인다고 했던거예요.......
그리고 그 무명가수가 순서데로 죽인다고 했잖아요!!
첫번째 죽은가수 1.서지원<솔로>
두번째 죽은가수 2.김성재<2명>
세번째 죽은가수 3.김환성<3명>
네번째 죽을 가수 4......<4명>
이 세명은 모두다 ㅅ자가 들어 가고
순서데로 한명 두명 세명인 가수 그룹 이에요!!
다 알지?
근데 4번째 죽을 가수가 원타임의 송백경이나
아님 져디의 손호영이라고 생각해요!!
그리고 손호영이 가장 유력한 후보인데
내가 저번 24일에 라디오를 들었는데
가수 노영심 알죠?
노영심이 꿈을 꾸고나서 라디오에서 말을 했는데
노영심이 꿈에서 버스를 타려고 했는데
그 버스에는 4명이 타고 있었데요
근데 노영심이 타려고 했는데
갑자기 버스에 타고 있던 어떤 한 명이
노영심 한테 타지 말라고 했는데
자세히 봤더니 김환성이였데요......
그리고 그 뒤에는 2명이 있었는데
그 두명은 다름아닌 서지원과 김성재였데요.......
근데......
맨뒤에 있는 모자를 푹 눌러 쓰고 앉어있던 사람을
자세히 봤는데 손호영이였데요......
노영심은 손호영이 죽을거 같다고 말은하지않고
거기에서 그냥 말을 하지 않았어요
그리고 만약 손호영이나 송백경 둘중에서 한명이 죽는다면 아주 진짜
사실
이 되고 말죠~~ 2006-12-14
11:37:57
LV 1 小姑娘
NRG의 김황성이 죽은이유라나..주근이유라나?
어쨌든..쓰기 싫지만 찝찝해서...
김환성이 죽은이유가 ...음....
옛날 한 무명가수가..남들이 자기를 몰라줘서
자살을 했는데..유서에 잘나가는가수 네명에게 저주를 내린다거 했대요...
근데.그네명의가수 이름에 모두 ㅅ자가 들어가는데..
김환성이 그얘기를 엄마한테 한날 감기증상으로
병원에 갔는데..이름모를 바이러스로..사망!!!
그 저주받은 네명의남자는..첫번째..서지원.
두번째.김성재...세번째.김환성..네번째......?
근데 그마지막 가수가..원타임의 송백경이거나.
져 디의 손호영이라나,,,
예전 노영심이 꿈을 꿨는데...
버스를 타려고 버스로 다가갔는데...
버스안에서 누군가 타지말라고 소리쳤대요...
자세히보니 김환성이였대요...
그뒤에는 서지원과김성재도있었는데..
맨뒤에...손호경이 모자를 푹눌러쓰고 있었대요...
진짜일런지...
그리고 이글을 보고 똑같은글을 다른데 올리지 않으면
저주받는대요...
일본체험수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282 대만 여행기(1) 10 paris 10.05 3373
10281 귀화문제 51 Minchi 07.12 3369
10280 일본에서 호스트바체험기2 40 월요일 12.21 3368
10279 ※※qjfrjwl※※화장실에서 똥싸다가 기절하다! 81 qjfrjwl 09.04 3361
10278 후회 돼서 죽겠음다 36 행복한남자 07.21 3360
10277 살면서 느끼면서 ㅡ친구ㅡ 10 은방울꽃 04.03 3352
10276 완전 미친년의 일상 27 쌩뚱맞쬬앞치마 05.22 3351
10275 황금가격의 대폭하락 경고 5 붉은쥐 04.18 3351
10274 일본 오려는 분들한테... 47 いちご 05.10 3348
10273 일본에서의 밤생활 32 인생백년 09.09 3342
10272 일본에서 10년넘게 살면서 느낀점 10 라오싼제 08.21 3341
10271 땅에서 돈을 10만 주엇다면... 19 선영이 01.17 3337
10270 연변사람 3 dio 01.12 3336
10269 주의!강도같은 중국우체국(돈 EMS로 부치지 말것) 25 가슴없는남자 07.22 3329
10268 변태손님 2탄 5 ★love小河马 08.26 3325
10267 中国人の名字を日本語発音する笑い話 - 旧… 5 GRG 02.07 3311
10266 여자가 싫다.(1편) 27 HTCL 09.01 3305
10265 내 한테는 자랑 스런 한국 3 하니하니 09.23 3300
10264 이세상 모든 남푠븐들이 꼭 봐야하는 글... 29 빼갈한잔 06.04 3296
10263 일본에 있는 한국인들에 대한 소감 31 불빛 05.29 3296
10262 풍속업자 - 고마아브라 (4) 52 비(非) 11.05 3292
10261 중국갈려구하는데...후회안할까요? 22 nanakim 02.28 3289
10260 오다이바에서 만난 한국여학생. 98 터미네이터 01.06 3283
10259 결혼합니다.^^ 50 은방울꽃 07.29 3283
10258 잰내비가 또 어리광대극이다. 30 최극 12.26 3280
10257 귀화해버릴까? 39 나쁜년 06.18 3268
10256 내가 사랑햇던 혹은 61 야월 04.13 3257
10255 남자이기전에 76 야월 04.05 3234
10254 국적 충돌 8 well-off 08.06 3232
10253 중국여자 vs일본여자 39 아따따 07.19 3220
10252 회사에서 18 백설꽃 01.18 3218
10251 일본생활 4개월째 25 별님화이팅 02.01 3192
10250 나는 해내고야 말았다. 5 김세리 05.19 3190
10249 연상은 부담스럽다 ? 24 serendipitous 08.18 3190
10248 중국 떼놈 일본어 레벨 떔에 또한번 웃어 봣음다 5 행복한남자 12.12 3190
10247 조언 좀 주세요! 18 experiment lady 02.22 3179
10246 도와줄수없을까요... 1 어베쥬지 12.18 3177
10245 99년도에 금반 일본 갔을때... 10 V777V 11.28 3168
10244 대학동창회&상해世博會 in 상해 1집 18 cinema 08.30 3165
10243 오늘 아침 NHK텔레비 중국경제에 대한 보도. 26 일항사 11.16 3163